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V30 (48)
슬라이드 방식의 듀얼 디스플레이 V30 이미지 유출?

슬라이드 방식의 듀얼 디스플레이 V30 이미지 유출?

재미있는 소식입니다. LG전자 하반기 전략 제품인 V30에 대한 이야기인데요. 당초 G5의 풀비전 디스플레이와 V시리즈의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제품이 나올 것이라는 루머와는 완전히 다른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슬라이드 방식의 듀얼 스크린?

아래 이미지를 보시면 독특하게도 슬라이드 방식입니다. 일반적으로 물리 키패드를 탑재하는 경우 슬라이드 방식을 채택했었는데요. 이번 V30은 물리 키패드 대신 터치 디스플레이를 담았습니다. 즉, 듀얼 디스플레이라는 것이죠.

슬라이드를 내렸을 경우에는 세컨드 디스플레이가 아래로 이동한 것처럼 하단에 시간, 날씨, 알림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고 슬라이드를 올릴 경우 현재 실행된 앱에 최적화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https://twitter.com/evleaks/status/868449814559821824

이 이미지는 유출 전문가라고 해도 될 정도로 다양한 정보를 트위터를 통해 공개하고 있는 @Evleaks를 통해 흘러나왔으며 이는 V30 초창기 컨셉 이미지일 뿐 현재 최종 목표로 개발 중인지는 미지수라고 밝혔습니다.

스카이 매직키패드?

사실 이런 컨셉은 블랙베리 보다는 스카이 매직키패드가 떠오릅니다. 슬라이드 방식이며 슬라이드 안쪽으로 터치 스크린을 탑재하여 실행된 기능에 맞게 터치 UI가 변화하는 제품이었습니다. 딱, 지금 V30 컨셉과 상당히 유사한 부분이 있습니다.

당시에 스카이 매직 키패드는 꽤 파격적이었는데요. 시간이 흐른 지금, 현재 출시되는 스마트폰과 비교했을 때 V30 컨셉 역시 파격적이며 상당히 호불호가 갈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살짝 G5 당시의 과감한 도전이 떠오르기도 합니다.

컨셉 이미지이지만 디자인은 정말 잘 뽑힌 듯 합니다. 최근 스마트폰 디자인이 듀얼 디스플레이를 제외하고 거의 비슷한 상황에서 상당히 신선하게 다가오는 측면도 있습니다.

다만, 우려가 되는 점이 몇가지 있습니다. G6부터 적용된 방수방진 기능이 슬라이드 방식을 채택할 경우 V30에는 적용되지 않을 듯 합니다. 또한, 커스텀된 UI를 봤을 때 안드로이드 파편화가 우려가 됩니다. 꾸준한 지원이 가능해야 하는데 판매량에 따라 지원 여부가 갈릴 수 있기 때문이죠. 이미 G5 당시 다양한 모듈을 출시할 것이라고 했지만 정작 2개에 그친 상황에서 이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접근이 다소 제한적일 수 있습니다.

더불어 내구성이나 유격 등 기존 슬라이드 폰 등에서 발생했던 문제들이 그대로 이어질 수 있다라는 측면도 있고 말이죠.

컨셉은 컨셉일뿐

당연히 이 제품은 컨셉일 뿐입니다. 더욱이 장점도 많지만 단점도 많은 제품입니다. 그럼에도 이러한 시도에 관심을 가지는 건 꾸준히 변화하려는 노력이 엿보이기 때문입니다. 중국 업체들처럼 잘 나가는 제품의 디자인을 모방하는 것이 그치지 않고 여러가지 도전을 하고 있는 점은 분명 관심을 가질만한 모습이 아닐까 합니다. 이미 G5에서 크게 한번 실패를 맛보았음에도 말이죠.

실제 나오는 제품은 이러한 형태는 아니겠지만 잘 준비해서 출시해주길 기대해보겠습니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 ㅇㅅㅇ
    v시리즈는 탈착으로 가자
  • 282ㅑ2ㅕ
    엘지가 뻘짓을 많이함....그냥 기본에 충실해야지...
    배터리 대용량으로 탈찰식 해라
  • ㅎㅎㅋ
    엘지는 항상 새로운 시도 많이 하는데 , 난 그 시도하는 것들이 끌린다. 그래서 옵티머스 블랙때부터 엘지꺼 씀 . 중간중간 갤럭시 아이폰 써보기도 했는데 뭔가 엘지꺼 만큼 정이 가진 않더라
  • ㄷㄷㅎ
    마음은 엘지 응원 폰은 갤럭시 미안하다
  • ㄷㅎㄴㅇㄹ
    솔직히 v시리즈에 생활방수정도의 기능과 저런 컨셉트 탈착식 배터리 정도면 충분히 평타이상은 칠거라 생각되네요. 슬라이드 하단 디스플레이에 얼마나 많은기능이 지원될지는 몰라도 예를들면 화면꺼진상태에서 뮤직플레이어 컨트롤이나 sns나 메시지류 확인 등등 가능하다면 효율적인듯..
  • 화려한오후
    멋지네요!!! 전 기대됩니다!! 이대로 나온다면 브이공 참고 브삼공 갑니다!!!
  • 시싯
    g5처럼 실험용으로 버려질 가능성 큼...g5처럼 눈에 보이는 장점만 밀다가 실질적으로 닥쳐 온 단점에 포기 선언하고, 구매자들 바보만드는 무책임한 짓 하지말고 하던대로나 잘 만들어라...남들 처럼 해도 안되니까 이것저것 시도하는건 좋은데 구매자들 상대로 해서 산 사람들 호구 만들지말고 니들 내부적으로 해라 그런짓은..
  • ㅇㅇ
    솔직히 사지마셈 ㅎㅎ v20 그렇게 밀더니 사고나서 역시나 잔상이 살벌함 엘지폰 처음쓰는데 진짜 인터넷 좀만 뒤져봐도 나오니 확인하심. 그리고 잔상이 정상제품이라는 서비스 센터답변에 맛이가고 또 간다. 남은 내인생에 엘지폰은 이번이 처음이자 마지막이다. 약정끝나면 보자.
    • ㅇㅂㅇ
      잔상...? 덕분에 같은 v20쓰는 제가 뽑기운이 좋다는걸 느끼고갑니다.
  • ㅇㅎ
    V20 정말 좋네요 ! 음질, 사진, 배터리 탈착 등 최고네요 v30나오면 갈아타고 싶네요
  • 비밀댓글입니다
  • lg는 뽑기운이. .관건이라던데 ㅠㅠ 과연... ㅎㅎㅎㅎ
댓글 쓰기
LG G6의 진화형? V30의 풀비전은 바로 이것!?

LG G6의 진화형? V30의 풀비전은 바로 이것!?

LG전자가 새로운 형태의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V30에 적용할 듯 합니다. 쉽게 말하면 풀비전 디스플레이에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결합한 형태입니다.

전면 카메라 양 옆에도 디스플레이?

LG전자가 준비중인 것으로 파악되는 도면 하나가 폰아레나를 통해 공개됐습니다. 한국특허정보원의 DB를 통해 확인한 정보라고 하는데요. 위 이미지를 보시면 LG G6와 V20이 결합된 느낌입니다. 구체적으로 표현하면 베잴을 최소화하여 전면을 가득 채운 풀비전 디스플레이에 상단부에 별도 내장된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합한 모습입니다.

<LG전자 G6 풀비전>

전면 카메라를 중앙에 두고 좌우측으로 디스플레이가 내장되는 방식인데요. 이 부분이 각각 분리된 2개의 디스플레이로 내장될지 아니면 전체 한 개 패널로 내장될지는 조금 더 확인해봐야 할듯 합니다.

최근 전해지는 루머를 보면 V30이 드디어 LCD IPS 패널을 버리고 OLED로 넘어갈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는데요. 이 경우 두개 패널이 아닌 한개의 패널로 들어가지 않을까 합니다.

<LG전자 V20 세컨드 디스플레이>

참고로 구글I/O 2017에서 데이드림 지원 스펙을 보여줬는데요. LCD에서는 구현이 불가능한 최대표시 지연 스펙(Maximum latency)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OLED가 아니면 불가능한 수치인데요. 결론적으로 V30부터는 아몰레드를 적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미지를 봤을 때 상단에 들어가는 디스플레이의 역할은 기존 세컨드 디스플레이와 동일하게 앱 실행, AOD(Always On Display) 기능, 정보/알람 표시, 앱 컨트롤러 등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배젤리스에서도 차별을!

LG G6가 메이저 급에서는 최초로 베젤리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습니다. 하지만 그 이후로  갤럭시S8 역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아이폰8도 베젤을 최소화한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것이라는 루머가 전해지고 있습니다.

풀비전만의 장점이 옅어진 것이죠. 즉, 여기서 다시 한번 차별성을 줘야 할텐데요. 그게 바로 위와 같은 듀얼 스크린이 아닐까 합니다. G6를 통해 다시금 경쟁제품들과 스타트 라인에 나란히 선 LG전자인데요. 이제는 당당하게 치고 나가야죠. V30 잘 만들어주길 기대해보겠습니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갤럭시S8 출시 이후 당분간 경쟁자가 없다? 왜?

갤럭시S8 출시 이후 당분간 경쟁자가 없다? 왜?

2017년 출시되는 제품에 탑재되는 대표 프로세서는 아마도 스냅드래곤835가 될 듯 합니다. 애플을 제외하고 삼성, LG 그리고 화웨이, 샤오미, OPPO, VIVO, 메이쥬, 레노버, 아수스 등 다양한 중국 업체들 역시 플래그쉽 제품에 스냅드래곤835를 채택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이미 4월 출시를 예상하고 있는 삼성의 갤럭시S8, 갤럭시S8플러스에 이 AP가 탑재될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누구나 스냅드래곤835를 담을 수 없다?

문제는 이 최신 AP가 당분간은 삼성 갤럭시S8에만 담길 듯 합니다. 그 이유를 간단히 설명하면 퀄컴과 삼성의 협력을 통해 생산되고 있는 스냅드래곤835의 경우 초기 생산되는 스냅드래곤835의 전량을 삼성이 독점 공급받기로 했습니다.

 

독점 공급받기로 한 부분에 대해 여러가지 이유가 있는데요. 가장 큰 이유는 실제 대량 생산을 하기까지 많은 시간이 소요되기 때문입니다. 조금 더 자세히 설명하면 퀄컴과 삼성은 2016년 11월 17일 10nm로 양산되는 스냅드래곤835를 발표했습니다.

발표했다고 해서 바로 대량 생산을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기존 공정에서 10nm 공정으로 차근차근 라인을 늘려나가게 됩니다. 참고로 20/22nm 공정에서 14nm 공정으로 이동해서 최종 AP가 생산되기까지 약 16주 정도의 시간이 소요됐다고 합니다. 당연히 14nm에서 10nm으로 이동 역시 그 이상의 시간이 소요될 것이 분명합니다.

즉, 초반 스냅드래곤835의 생산량은 제한적일 수 밖에 없습니다. 실제 완제품이 나오는 시기 역시 2월 정도가 되야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데요. 결국 초반에 나오는 최신 AP는 모두 삼성의 갤럭시S8에 탑재되며 갤럭시S8의 판매량에 따라 타사 제품에 공급여부를 판단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참고로 이는 불법적이거나 비도덕적인 행위가 아니라 상호 이익 속에서 내려진 합의 일 뿐입니다. 삼성이 생산하지 않은 스냅드래곤810의 경우 LG전자가 최초 사용했던 적도 있습니다.

<LG G6 유출 이미지>

LG G6에 스냅드래곤821을 담는 이유는?

최근 LG G6에 최신 스냅드래곤835가 아닌 스냅드래곤821을 탑재하기로 한 결정은 위에 설명한대로 어쩔 수 없는 선택입니다. LG전자가 빠르게 자사 AP를 생산했다면 이런 일은 없었겠지만 현실적인 이야기를 하자면 만약 835를 채택할 경우 갤럭시S8보다 더 늦게 출시되어야 하며 그 시기 역시 2/4분기 말에나 가능해질 듯 합니다. 이 시점은 오히려 V30에 몰두해야 하는 시기입니다. 

다른게 보면 G6에 스냅드래곤821을 탑재하기로 한 결정은 어쩔 수 없는 판단이기는 하지만 출혈을 최소화하는 선택이라 할 수 있습니다. 먼저 출시해서 얻는 유리함이 분명 존재하는데 브랜드 경쟁에서 삼성에게 밀리고 있는 LG전자가 출시까지 늦출 경우 그나마 가져갈 수 있는 유리함까지 완전히 빼앗기게 되는 것입니다.

<화웨이 기린 960>

이는 LG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중국 업체들 역시 스냅드래곤835를 담아낸 제품을 내놓기 위해서는 기다려야 합니다. 물론 시간이 흐를수록 인프라가 갖춰지기 때문에 대량 생산이 가능해지겠지만 어찌됐건 그 시기는 갤럭시S8출시가 된지 꽤 시간이 흐른 시점입니다.

<화웨이 아너 V9>

그나마 화웨이의 경우 기린(Kirin)이라는 이름의 자체 프로세서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미 자사의 다양한 스마트폰에 기린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는데요. 최근 공개된 아너 V9(Honor V9)에 기린 960을 탑재하기도 했고 아마 화웨이 플래그쉽 제품인 P10의 경우 기린 965 혹은 기린 970이 탑재될 듯 합니다.

정리해보면 애플이나 삼성 제품들의 경우 초반 물량 상당한 상황에서 스냅드래곤835는 당분간 삼성의 독점으로 공급될 것이고 최신 AP를 유일하게 담은 갤럭시S8이 애플을 제외한 타사 제품들과의 비교 경쟁에서 앞설 수 밖에 없습니다.

물론 최신 AP가 제품을 평가하는데 절대적인 요소는 아니지만 출발선이 남들과는 분명 다르다 할 수 있습니다. 마케팅 요소로 충분히 활용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하고요.

<갤럭시S8 예상 이미지>

조금은 심심한 경쟁이 될 듯!

결론적으로 2분기 까지 조금은 심심한 경쟁이 될 듯 합니다. 어찌보면 그만큼 삼성은 책임감을 가지고 제대로 갤럭시S8을 만들어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최신 AP 출시 시기상 어쩔 수 없는 독점이 되어버리긴 했지만 어찌됐건 타 제품들에 최신 AP가 탑재되는 것이 늦어지게 되었으며 또, 앞서 갤럭시노트7의 안좋은 과거가 있었던 만큼 제대로된 제품을 내줘야 소비자들의 비판을 피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또한, 최신 AP를 담아냈음에도 타 제품들과의 경쟁에서 큰 성과를 올리지 못한다면 갤럭시S8은 실패한 제품으로 평가받지 않을까 합니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