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주실증단지 (2)
삼성 SDI & 스마트 그리드 전시회를 위해 제주도를 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도많고 탈도 많았던 G20 기간 동안 제주도에서는 스마트 그리드를 주제로 ‘Korea Smart Grid Week’ 전시회 및 컨퍼런스가 개최되었습니다. 그리고 전 삼성 SDI 필진으로 이 행사에 참석하라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1 2일로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스마트 그리드.

 

블로그를 통해 워낙 많은 이야기를 담아냈기에 꾸준하게 보셨던 분들이라면 스마트 그리드가 무엇인지 아시리라 생각됩니다. 만약 아직 잘 모르신다면 한번 읽어보세요. 꼭 필요한 정보라고 생각됩니다. 또는 http://blog.naver.com/sdibattery를 방문하셔도 되구요. 더 많은 정보들이 담겨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1 10, 11일 양일간 다녀온 ‘Korea Smart Grid Week’

먼저 제주 휘닉스 아일랜드에서 열리고 있는 ‘Korea Smart Grid Week’ 행사를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문적인 전시관이 아니다 보니 그 규모 면에 있어 다소 아쉬운 부분이 있었지만 전기자동차, 전기 스쿠터, 전기 자전거 등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가 마련되어 있어 재미있게 구경할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층에 마련된 삼성 SDI 부스를 통해 전기 자동차에 들어가는 2차 전지 기술력에 대해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계최대 용량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삼성 SDI 기술력과 아이패드, 아이폰 4, 아이팟터치, 갤럭시 S, 갤럭시 탭 등 여러 제품들에 들어가는 2차 전지 등을 살펴볼 수 있었으며 추가적으로 삼성 2차전지가 들어간 전기 자전거를 직접 시승해 볼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한, 다른 업체 부스의 경우 주유소 대신 전기 자동차와 전기 스쿠터 등을 충전할 수 있는 충전소와 충전을 위한 디바이스 등을 확인해 볼 수 있었습니다. 주유구에 기름을 넣듯 충전단자를 연결하여 충전을 하는 충전기는 왠지 새로운 세상을 보는 듯한 느낌을 체감할 수 있었습니다. 저녁마다 스마트폰 충전을 위해 충전기를 연결하듯 자동차 역시 주차장 내 있는 충전기를 통해 충전기를 연결하는 모습을 곧 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 부스를 살펴보면서 느낄 수 있었던 것은 전기 자동차, 전기 스쿠터가 앞으로 더욱 대중화 되면서 다양한 신 산업이 생성될 수 있을 듯 하다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 SDI 부스 내 2차 전지 분야를 담당하는 담당자와도 이야기를 했지만 전기 자동차에 담기는 배터리를 리스해주는 사업과 다 사용한 배터리를 재활용하는 사업 등이 앞으로 커지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에도 스마트폰과 태블릿 PC가 큰 인기를 끌면서 이 제품들을 통해 전력을 관리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과 관련 제품들이 전시되었습니다. 차후 스마트폰과 태블릿으로 집안의 있는 전기, 보일러 등을 직접 관리할 수 있는 날이 곧 다가오지 않을까 합니다.(물론 지금도 가능합니다만 조금 더 대중화 될 수 있는길이 열리지 않을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휘닉스 아일랜드에서 진행한 행사를 참석한 후 KT Smart Cafe 전시관, 스마트 그리드 종합 홍보관 등을 찾아다니면서 스마트 그리드와 관련한 다양한 내용을 접할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 전시관 마다 스마트 그리드에 대해 잘 모르는 이들이 와도 쉽게 배워 갈 수 있는 컨텐츠를 마련해 놓아 학생들이 와도 쉽게 배워갈 수 있을 만큼 흥미롭게 꾸며놓았습니다. 또한, 최첨단의 기술력을 베이스로 한 스마트 그리드에 어울리게 전시관 역시 SF 영화에서 볼 만한 내부 디자인과 구성으로 누구나 흥미를 이끌 수 있도록 만들어 놓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녀노소 누구나 할것 없이 교육적인 측면에 있어 도움이 되는 만큼 제주도 여행을 가시는 분들이라면 꼭 한번씩 방문해 보시는 것도 좋으리라 생각됩니다. 특히 스마트 그리드 종합 홍보관에 가시면 전기 자전거를 시승해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2일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스마트 그리드에 대해 많은 걸 볼 수 있었습니다. 삼성 SDI 필진으로 글을 작성하면서 저도 문서나 사진 등을 통해서만 정보를 습득해서 지식의 두께가 무척 얇다고 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스마트 그리드 ‘Korea Smart Grid Week’ 행사를 참석하면서 눈으로 보고, 듣고, 체감하면서 앞으로 스마트 그리드가 왜 중요한지 그리고 앞으로 우리가 무엇을 대비하고 또, 무엇을 준비해 나가야 하는지를 몸소 배울 수 있었습니다.

 

정말 추천하고 싶습니다.

제주도가서 잠시 시간내 아이들을 데리고 한번 가는 것도 좋으리라 생각됩니다. 꼭 다녀와 보세요. 미래를 보는 눈이 더욱 넓어질 듯 합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아프리카의 눈물'을 웃음으로! 신재생 에너지를 개발하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며칠전 북극의 눈물, 아마존의 눈물을 잇는 다큐멘터리 눈물 시리즈 3번째 작품인 '아프리카의 눈물'을 봤습니다. 무엇보다 인상에 남는 것은 몇 년째 계속되는 가뭄과 온도 상승으로 만년설이 20년 이내 사라지고 인간과 동물들의 생명줄인 강이 말라가 죽어가고 사막화 되어가고 나의 밭이였던 땅이 바다에 자잠기는 모습에서 환경이라는 것이 먼 미래의 이야기가 아닌 당장 내가 겪을 수 있는 일이 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1월 삼성 SDI 필진으로 제주도 실증단지에 다녀오면서 스마트 그리드 그리고 신재생 에너지, 전기 자동차, 전기 자전거, 전기 스쿠터 등에 대한 내용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당시 견학을 하면서 느낀 것은 과학기술이 무척이나 발전하고 있으며 막연히 이 기술이 더욱 발전하고 대중화 되면서 우리의 삶을 윤택하게 해줄 것이다라는 생각을 하고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아프리카의 눈물을 보고 난 이후 느낀 점은 이러한 기술은 우리의 환경 그리고 당장 나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자연재해에서 벗어나기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 되겠다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신재생에너지 그리고 전기 자동차 등의 기술적 개발은 이를 만들고 사업에 몸을 담고 있는 업체들에게는 분명 자사의 이익을 위한 일이겠지만 조금 더 폭넓게 보게 되면 아프리카의 비를 내리게 하고 바다에 잠긴 나의 땅을 다시 찾고, 4계절을 다시금 맛볼 수 있는 사업이 될 수 있다라는 점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석원료를 이용하지 않고 태양광, 수력, 조력, 풍력을 이용한 전기를 만들고 이 전기를 꼭 필요한 곳에 필요한 만큼을 제공하여 낭비를 없애고 매연 및 공해를 일으키지 않는 전기 자동차, 스쿠터 등을 이용하고 등등... 지금의 생활을 송두리채 바꿔줄 수 있고 그래서 다시금 지구의 모습을 되찾을 수 있는 일이 될 수 있습니다.

휘닉스아일랜드에서 열린
Korea Smart Grid Week'에 참석하고 전기 자동차를 타보고 이와 관련한 산업을 둘러보면서 아쉽지만 아직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단순히 기술적인 부분만을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이미 익숙해질 때로 익숙해진 자동차를 개인이 전기자동차로 바꿔야 하고 또, 기존에 있는 주유소 대신 충전소를 구축하고 각 공공기관과 아파트, 대형마트 등에 충전소를 만드는 등 전기 자동차만 만들면 되는 것이 아니라 이 자동차를 충전시킬 수 있는 충전소 또는 완충된 배터리로 교환할 수 있는 리스 사업, 법률, 관련 사업 등등을 함께 구축되어야 합니다. 또, 앞으로 이 사업을 진행함에 있어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이권을 다투고 자기들의 편의에 맞게 법을 만들어 나갈 경우 더욱 시간이 늦어질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연 이러한 일들이 가까운 몇년 사이에 빠르게 이뤄질 것인가 하는 점을 보게 되면 단순히 기술만이 빠르게 발전한다고 해서 가능한 일은 아닐 것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산업이 더욱 늦어질 수록 환경은 오염되고 북극, 아마존, 아프리카의 눈물은 통곡으로 바뀔 수 있습니다. 그들의 눈물이 우리의 눈물이 되지 말라는 법은 없습니다. 가까운 미래 다른나라 누군가가 아시아의 눈물 혹은 한국의 눈물을 다큐로 찍어갈 수도 있다라는 것입니다.

기술의 발전과 함께 스마트 그리드가 무엇이고 이를 위해 사람 한사람 한사람이 무엇을 해야 하고 또 어떤 의식을 가져야 하는지를 같이 업그레이드 해 나가야 할때가 아닐까 합니다.  


기술만을 보지말고 더 넓게 시선을 넓혀야 할 때라 생각됩니다.

삼성 SDI는 물론 이와 관련된 다양한 업체가 나만을 위한 일이 아닌 우리를 위한 일임을 깨닫고 진정성 있게 진행해 주었음 합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