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어S2 클래식 (3)
시계같은 스마트워치를 찾는다면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 사용후기

시계같은 스마트워치를 찾는다면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 사용후기

지난 CES2016을 통해 새로운 기어S2 클래식이 공개됐습니다. 바로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과 로즈골드인데요. 남자는 핑크라고는 하지만 나이가 나이인지라 플래티넘 컬러를 구입하게 됐습니다.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Gear S2 Classic Platinum) 박스 구성품

먼저 박스를 보겠습니다. 10만원 정도 비싸진 만큼 박스도 조금 더 고급스럽게 바뀌었습니다. 박스를 열면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이 보입니다. 

구성품으로는 본체, 무선충전기, 아답터, 추가 스트랩, 설명서가 담겨 있습니다.

기어S2 클래식과 동일한 구성입니다. 참고로 기어S2의 경우 스몰 사이즈 스트랩이 들어있는데 기어S2 클래식은 시계 스트랩 중 구멍이 나있는 부분을 하나 더 제공하고 있습니다. 장시간 사용하면 구멍이 늘어나는 만큼 차후 사용하기 위해 추가 스트랩은 잊어버리지 않게 잘 보관하세요.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Gear S2 Classic Platinum) 디자인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은 기어S2 클래식에 사용된 스테인리스 스틸에 18K 백금을 도금한 제품입니다. 참고로 로즈골드는 18K 금을 도금했구요. 즉, 기존 블랙 컬러에서 실버 컬러로 변화했는데요. 재질과 컬러가 변화하면서 약간 장난감 같은 느낌이 있었던 기어S2 클래식과 달리 시계 다운 느낌이 물씬 풍깁니다. 

메탈 에디션 같은 느낌도 들면서 확실히 시계 특유의 느낌과 이전보다 한층 고급스러워진 모습을 갖추고 있습니다. 또한, 스트랩도 달라졌습니다. 기존에는 좀 밋밋한 재질감과 빳빳한 느낌이있었는데 새롭게 바뀐 스트랩은 가죽 질감을 그대로 살렸으며 한층 부드러워져서 처음 착용해도 불편함이 없습니다. 스트랩 확실히 좋아졌네요.

가격이 10만원 정도 상승했지만 누가봐도 시계처럼 보이는 스마트워치를 찾던 분들에게는 충분히 투자할 만큼의 변화와 만족감을 주고 있습니다. 물론 이는 제 개인적인 평가 입니다. 직접 보고 판단하는게 좋을 듯 합니다.

다만 한가지 아무래도 캐쥬얼한 느낌이 많이 줄어든 만큼 옷 스타일을 조금 타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쉽게 스트랩을 바꿀 수 있는 만큼 추가로 서드파티 스트랩을 구입해서 그날 스타일에 따라 바꿔주면 될 듯 합니다.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Gear S2 Classic Platinum) 스펙

스펙은 기존 기어S2 클래식 Wi-Fi 모델과 동일합니다. 다만, 소재의 차이로 무게만 살짝 바뀌었습니다.

스펙을 정리해보면 30.2mm Super AMOLED 디스플레이와 원형배젤, 타이젠 운영체제, 4GB 스토리지, 512MB RAM, 블루투스, NFC, Wi-Fi, IP68 방수방진, 배터리 250mAh을 기본 스펙으로 하고 있습니다.

앞서 언급한 대로 크기는 39.9x43.6.x11.4mm로 동일하며 무게는 기어S2 클래식보다 2g 가벼운 53g 입니다.

'스마트'와 '워치' 모두를 잡은 기어S2 클래식 플래티넘

지금까지 출시된 많은 스마트워치를 보면 '스마트'에 더 중점을 뒀습니다. 그래서 디자인에 있어 아쉬움이 많았습니다. 특히 시계를 좋아하는 분들에게 있어 스마트한 기능을 경험하기 위해 넘어가고자 해도 디자인에 있어 부족한 부분들이 있어 선뜻 구입을 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기어S2 클래식의 경우 원형베젤과 빠른 실행 속도 즉, '스마트'한 기능은 이미 검증을 받은 상황에서 여기에 '워치'에 더 신경을 쓴 제품을 내놓았습니다. 물론 처음부터 이런 제품을 내놓았다면 더욱 좋았겠지만 시계다운 스마트 워치를 원했던 분들이라면 충분히 관심을 가질 제품이라는 거죠. 

스마트에 초점이 맞춰졌던 제품들에서 시계 다움을 잘 간직한 제품으로 변화했다라는 점에서 그간 삼성이 출시한 다양한 스마트 워치류와는 분명하게 다른 제품이라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Comments,   0  Trackbacks
  • 알 수 없는 사용자
    하나 구매할까 말까 고민을 하게 됩니다.
    막상 사면 잘 사용하지 않을까봐요... 어떠세요?
    • 있으면 편리는 합니다. 전화오는걸 놓치지 않고 쉽게 카톡, 문자를 확인할 수 있다라는 점 등 쓰다 안쓰면 확실히 불편합니다. 다만 그렇다고 없다고해서 또 많이 불편하지는 않습니다. 스마트워치는 멋 50% 편의성 50% 정도로 생각하고 구입하는게 좋을 듯 합니다.
  • 스마트워치... 큰 활용성은 없을 것 같은데... 이쁘다보니 하나 갖고 싶어지네요~~하하하하;;
    • 바로 위에 댓글을 달았지만 말씀처럼 큰 활용성은 없습니다. 사실 시계라는것 자체가 요즘에는 큰 활용성이 없는 것도 사실이잖아요. 그런걸 생각해봤을 때 활용성측면 50% 스타일 50% 정도로 생각하면 되지 않을까 합니다.
  • 저는 보이쉬한 여성이라 핑크로~~^^
    교통카드.현금카드.시럽포인트.이쁜비주얼 등등 완전 만족중이예요ㅡ지나가는 행인
  • 핑크 로즈 스마트 워치 구입해서 사용중인데 신기하기도 하고 전화나 카톡 진동으로 울리니깐 놓치지 않고 받네요~^^ 디자인도 너무 예쁜것 같고 스마트 월렛 어플도 깔아놔서 포인트 적립도 가능해요~^^
댓글 쓰기
기어S2 클래식 프리미엄 로즈골드 그리고 플래티넘 컬러의 기어S2 클래식 공개

기어S2 클래식 프리미엄 로즈골드 그리고 플래티넘 공개. 그리고 iOS 정식 지원확정

기어S2 클래식 프리미엄을 공개됐습니다. 바로 로즈골드와 플래티넘 컬러입니다. 스테인리스 스틸에 18K 금과 18K 백금 도금한 제품으로 아무래도 가격대는 기어S2 클래식보다 더욱 비쌀 것으로 예상됩니다.

하드웨어 스펙은 모두 동일합니다. 기어S2 클래식 프리미엄 스펙은 원형 베젤을 탑재한 30.2mm Super AMOLED 디스플레이와 블루투스, NFC, Wi-Fi, 4GB 스토리지, 512MB RAM, 타이젠 운영체제, IP68 방주방진, 배터리 250mAh(BT)/300mAh(3G)를 탑재했습니다. 크기는 39.9x436.x11.4mm(BT), 44.0x46.9x13.4mm(3G)입니다. 다만 무게에서 소재의 차이로 약간 변화가 있지 않을까 싶기는 한데요. 아직 자세한 스펙은 나오지 않아 확인은 물가능합니다. 그래도 기어S2 보다는 가볍지 않을까 합니다.

실제 제품을 봐야 판단이 설듯 한데요. 플래티넘의 경우 갤럭시노트5 실버 컬러톤으로 잘 뽑아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다만 워치페이스를 꼭 저걸 선택했어야 싶네요. 더 예쁜 그리고 제품을 더 예쁘게 보여줄 수 있는 워치페이스가 참 많을텐데 말이죠.

추가로 기어S2, 기어S2 클래식, 기어S2 클래식 프리미엄 모두 애플 iOS를 공식 지원한다고 CES2016을 통해 발표했습니다. 이전부터 지원한다라는 이야기가 있었고 현재도 일부 제한된 기능으로 아이폰과 연결이 가능한 상태입니다. 하지만 공식적으로 iOS 지원을 언급한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기어S2 아이폰 지원은 연내 지원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과연 언제가 될지 궁금하네요. 더욱이 비 삼성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현재 기능을 제대로 구현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인데 어느정도까지 제대로된 기능을 제공할지 궁금해집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