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결합상품/휴대전화서비스

오즈의 마법사 LGT여~ 칼자루는 너희가 쥐고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세대 영상전화 서비스인 SKT 'T' 그리고 KTF 'SHOW' 많이 사용하고 계시리라 생각됩니다. 그런데 여기서 드는 의문점 한가지 왜 LGT는 없는건가요~?

그러게나 말입니다. 왜 아직까지 LGT는 3G 기반의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지 않을까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

아무튼 LG텔레콤 사용하시는분들에게 좋은 소식일까요? LGT도 곧 3G 데이터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합니다. 서비스 명칭은 OPEN ZONE (열린지역)이란 이름으로 앞글자 OZ를 결합하여 오즈라는 명칭으로 정했다고 합니다.

OPEN ZONE이라... 과연 무엇에 열린 공간이라는 것일까요? 뜻과 어울리는 이야기 일지는 아직 미지수이지만  조금이나마 기대되는건 LGT의 3G서비스는 영상통화에 중점을 두기 보다는 무선인터넷 망을 개방하여 자유롭게 사용하도록 추진한다고 합니다. 제발...

LGT는 항상 늦군요~ IPTV도 그렇고... 후발주자로써 소비자에게 더욱 만족할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여 좀더 많은 가입자를 이끌길 기대해봅니다. 보조금 규제 폐지도 그렇고 USIM 해지도 그렇고 칼을 지고 있는건 1위 업체인 SKT보다는 LGT에 있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LGT여 일어나라~! 가입자를 유치하기 위해 통화요금도 팍팍 내리고, 보조금도 팍팍 지급하고, 휴대폰 스펙 그대로 적용해서 출시하고, 무선인터넷 한 5000원에 무제한 안되겠니?
  • 도연 2008.03.21 10:24

    LGT의 OZ에 대해서 뭔가 오해가 있으신 것 같군요. 오해의 발단은 우리나라 이통환경에 대해 부족한 정보로 인해 나오는 것 같고요.. LGT가 항상 늦다고 말씀하셨는데 SKT나 KTF가 언제 data 통신에 주안둔 서비스에 관심을 두었습니까? T와 Show은 3G의 브랜드 네이밍이고 그들이 말하는 3G는 화상통신에 중점을 둔 마케팅을 해왔다고 봅니다. 따라서 이번 OZ는 상위 2개사와는 다른 마케팅 포인를 가지고 접근하는 것이고 이는 기존의 3G와는 다른 명백한 차별화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s://pcpinside.com BlogIcon pcp인사이드 2008.03.21 11:01 신고

      시작은 늦게 한건 맞다고 봅니다. 물론 그 전부터 이미 준비를 해오고 도연님 말씀처럼 데이터 통신서비스에 중점을 둔다는 점도 틀리기는 하지만 중요한건 이미 3G시장이 KTF와 SKT가 선점을 시작했고 많은 가입자를 유치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누가 먼저 시작했는지가 중요한건 아니라고 봅니다. 저는 오히려 LGT가 칼자루를 쥐고 있다고 기대하고 있으니까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21 11:39

      맞습니다. 사실 데이터통신도 LGT가 제일 먼저 시작했었죠. 오히려 옛날로 거슬러 올라가면, LGT가 너무 빨라서 놓친 부분이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PCP인사이드님의 말씀은 3G서비스를 가장 늦게 했다는 뜻이지요.

      하지만, 자본주의 시장에서의 패권은 아이디어보다는 돈인 경우가 많습니다.

      무엇보다 LGT의 접근 방식이 모바일 환경에서 SKT, KTF같이 많이들 쓰지 않는 화상통신을 종용하는 환경이 아니라, 더 많은 활용방법이 있다는 것을 알리는 방식이 되길 바랍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21 13:19

    우와. 앞으로 무선인터넷은 무조건 LGT 인건가요?

    • Favicon of https://pcpinside.com BlogIcon pcp인사이드 2008.03.21 18:04 신고

      좀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해 주길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pcpinside.tistory.com BlogIcon PCP 2008.03.21 18:10

      LGT가 3G를 시작하니 그 시작 환경이 진정 고객이 자주 쓰는 기능이길 바랄 뿐입니다. 사업이 잘되게 하는 것도 좋지만, 너무 통신사업자의 입맛에만 맞추어지지 않는 것을 바라는 것이지요.

      그래서 이동통신회사에서 가장 약자사업자인 LGT에게 기회가 주어지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23 17:27

    소비자 입장에서는 KTF나 LGT가 자주 반항을 해줘야지, 보다 많은 혜택이 오는 거 아니겠습니까? ㅎㅎㅎ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트랙백 걸고 갈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