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행오버2 (1)
문자가 부족하세요? 그럼 무료문자 추천 어플 프리즘(FREESMs)을 깔아보세요

문자가 부족하세요? 그럼 무료문자 추천 어플 프리즘(FREESMs)을 깔아보세요!
'일단 난 문자가 터무니 없이 많이 남는다!'
'
난 주변사람들이 모두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어서 카카오톡, 마이피플로 문자가 해결되지'
하는 분들이라면 이 포스팅은 전혀 필요가 없습니다.

하지만 카카오톡, 마이피플과 같은 무료 메시징 어플과 기본 문자를 모두 써도 부족한 분들이라면 꼭 보시기 바랍니다. !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분들이라면 요즘 카카오톡이나 마이피플, 올레톡, 스카이프, 페이스북 메시지 등을 많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이 어플들을 통해 무료문자를 부담 없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서비스는 상대방도 동일한 어플을 설치해야 한다는 제한이 걸려있습니다

예를 들어 난 카카오톡을 사용하는데 상대방은 마이피플을 사용할 경우 무료 메시징 어플이 아닌 일반 문자를 사용해야 합니다. 또는 상대방이나 나 둘 중 한 명이 스마트폰을 이용하지 않을 경우 당연히 기본 문자를 이용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 경우 데이터 + 음성 + 문자 등이 결합된 스마트폰 요금제로 인해 보낼 수 있는 문자는 한정되어 있습니다.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인 55요금제를 사용할 경우 최대 300건의 문자를 보낼 수 있습니다

물론 이 300건도 무척 많게 느끼고 다 사용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만 반대로 영업 등 비즈니스를 하는 직장인이나 문자를 많이 사용하는 학생들에게는 이 300건의 문자가 터무니 없이 적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그래서 무료문자 사이트 등을 찾아 사용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요즘 무료문자 사이트도 많이 사라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저도 파란 무료문자를 잘 사용해왔는데 어느 순간 없어졌더군요.

일단 프리즘은 안드로이드 어플입니다. 지원단말기를 소개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광고를 봐야만 문자를 보내는 어플이 결코 아닙니다.

그래서 소개 해볼까 합니다. 물론
이 포스트는 ㈜세이엠으로부터 소정의 저작권료를 지원 받고 작성한 글입니다. 막상 써보니 추천해도 큰 무리가 없을 것 같아 일단 소개를 해봅니다. 읽어보시고 판단하셨으면 합니다.

프리즘(FREESMs)이라는 어플은 KT와 세이엠이라는 중소 벤처업체가 협력해서 만든 어플로 광고를 보면 매월 300건의 문자를 무료로 제공하는 어플입니다. 일단 광고를 봐야한다는 제약이 걸리기는 하는데요. 우려할 만한 그런 수준의 광고가 결코 아닙니다. 아마 광고를 봐야지만 문자를 보내는 형식이었다면 포스팅을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프리즘은 광고를 봐야만 문자를 보낼 수 있도록 하는 방식이 아니라 문자를 보내는 바탕 화면 내에 광고 화면을 띄워놓습니다. 카카오톡 등 자신이 원하는 배경화면을 설정 해놓듯 프리즘은 광고화면이 바탕화면에 보이는 방식입니다. , 보든 안보든 화면 상단에 받는 사람의 전화번호와 문자내용을 입력하고 전송하면 그만입니다. 물론 광고를 보면 이 어플을 서비스하는 업체 입장에서는 더욱 좋겠지만 말이죠

더욱이 메시지 내역이나 문자를 주고받은 내용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화면에는 전혀 광고가 없습니다. 오직 문자를 보내는 화면에서만 광고가 보여집니다. 하단에 '메시지 작성' 탭을 선택하면 상단 전화번호 입력, 문자내용입력 탭과 함께 '전송', '연결하기' 두 개의 버튼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 아래로 광고사진이 보여집니다.


전송 버튼은 말 그대로 문자를 전송하는 버튼이며 연결하기는 현재 화면에 보이는 광고화면에 관련한 다른 페이지로 넘어가는 버튼입니다. 예를 들어 '티켓몬스터' 광고 화면의 경우 연결하기를 누르면 안드로이드 마켓으로 넘어가 스마트폰용 티켓몬스터 어플을 다운 받을 수 있도록 합니다. 또한, 영화 광고의 경우 연결하기를 누르면 예고편을 본다거나 관련 공식 트위터, 이벤트 페이지 그리고 예매 페이지 등으로 이동하도록 되어있습니다.

연결하기 버튼은 오직 사용자의 '선택'일 뿐 '필수'가 아닙니다. 광고를 봐야 하지만 그 이상의 광고를 보는 것은 오직 사용자의 판단에 달려있습니다


의외로 영화 광고는 좋은 배경화면이 되어 줍니다.

이 어플을 사용하면서 거부감이 없는 또 하나의 이유가 있습니다. 티켓몬스터 같은 노골적인 광고 말고 영화 광고의 경우 보통 영화 포스터가 광고 화면으로 보여지게 되는데 이 영화 포스터가 상당히 괜찮은 문자 배경화면이 되어줍니다. 그냥 하얀 화면일 경우 심심하게 느껴질 텐데 영화 포스터가 보이니 꽤 흥미롭습니다. 질리지도 안구요.


현재 케이티 홈즈가 나오는 '돈 비 어프레이드'라는 공포영화와, '행오버2', '원라이프', '혹성탈출 진화의 시작' 등 여러 가지 영화 포스터가 보이는데 영화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문자도 보내고 영화에 관한 정보도 얻을 수 있어 단순히 광고로만 치부하기에는 좀 아쉬운 구석이 있습니다.


몇 가지 편리한 기능을 더 설명하면

처음 프리즘을 설치하면 기본 메시지함에 저장되어 있는 기존 메시지와 자동으로 연동이 되어 별도 설정 없이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처음 프리즘을 설치하면 성별, 연령, 지역을 설정하게 되는데 이는 성별, 연령, 지역에 따라 맞춤형 광고를 제공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 정확할 수는 없지만 최대한 나에게 필요한 광고를 보이도록 합니다.(이 부분은 조금 더 지켜봐야겠습니다.) 지역의 경우 차후 환경설정에 들어가면 변경할 수 있으며 집, 회사 등 다양한 지역을 추가할 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광고 연결하기를 통해 더 자세한 광고를 볼 경우 할인 등 쿠폰도 제공한다고 합니다 

좀 아쉬운 점도 언급해보겠습니다.

일단 단체 전송 시 최대 3명까지 밖에 보낼 수가 없습니다. 이 부분은 무척 아쉽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이해도 갑니다. 다량의 문자를 동시에 보낼 경우 참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을 듯 한데 3명으로 한정 지어놓은 점은 아마도 문자를 빨리 소진하기 보다는 광고를 최대한 노출 시키기 위한 하나의 비책으로 보입니다. 너무 빨리 문자를 소진하면 광고 노출 효과가 줄어들 테니까 말이죠.


또 한가지는 문자를 수신하게 되면 프리즘과 폰 기본 문자 2개 모두 수신 알림을 보여줍니다. 이 경우 프리즘으로 문자를 확인할 경우 자동으로 기본 문자도 확인처리 되는 것이 아니라 별도로 다시 문자를 확인 해줘야 알림 창이 사라집니다. 반대 경우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기본 문자기능을 통해 문자를 확인하고 또, 프리즘을 통해서도 확인을 해야지만 알림 창이 사라집니다.


물론 환경설정을 통해 프리즘 문자 수신 시 알림 창을 보이지 않도록 설정할 수 있지만 프리즘을 주로 사용하게 될 경우 알림 창이 없으면 불편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차후 둘 중 하나를 확인하면 자동으로 두개 모두 확인을 한 상태로 전환되었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 아직 약간의 버그가 존재합니다. 2주간의 사용 중 2번의 튕김이 있었고 문자 답장을 위해 메시지 작성을 누르면 전화번호가 자동으로 인식되어 화면에 보여야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종종 발생했습니다.

여담이지만 개인적으로 영화, 뮤지컬, 연극 등 문화생활 관련한 광고 등이 주가 되었으면 합니다. 이 경우 부담감도 없고 오히려 관심있는 이들에게는 큰 도움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아니면 아예 지역광고 형식으로 진행되어 현재 내가 있는 주변 맛집, 옷가게 세일정보, 쿠폰정보 등이 보였으면 합니다. 문자도 보내고 광고도 보고 또 다른 혜택까지 쭉~ 이어질 수 있으니까 말이죠


현재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프리즘 어플을 다운받으면 총 4차에 걸쳐 매주 1명씩 아이패드2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프리즘 사이트 URL : http://goo.gl/C2tho
프리즘 이벤트 URL : http://goo.gl/NR8RI
안드로이드 마켓 URL : http://goo.gl/tZzpi 
올레 마켓 URL : http://goo.gl/DiRRx


또 한가지 이벤트는 친구에게 프리즘을 추천하면 총 2차에 걸쳐 매주 1명씩 아이패드2를 제공한다고 합니다. 친구 추천은 프리즘 환경설정에 들어가서 '공지사항 친구추천 이벤트 친구추천'을 클릭 하면 됩니다.


이런 경우 프리즘은 정말 유용합니다.

당연히 문자를 많이 쓰는 분들에게는 강력 추천합니다.
저작권료를 받아 작성하기 때문이 아니라 지금과 같이 광고를 보고 무료 문자를 주는 형태라면 솔직히 얼마든지 사용할 수 있을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아마 문자 많이 쓰는 분들 직접 사용해보시면 쉽게 마음에 들듯 합니다.

한가지 걱정은 과연 광고를 하는 입장에서 투자 대비 충분한 결과치가 나와야 하는데 문자만 보내고 광고를 보지 않을 경우 아마 이 어플은 오래가지 못할 듯 합니다. , 이 어플은 어느 정도 사용자가 있어야 한다는 점인데 제대로 마케팅을 해서 서로서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어플로 자리매김했으면 합니다.

다시 한번 밝히지만 이 ‘이 포스트는 ㈜세이엠으로부터 소정의 저작권료를 지원 받았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