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킥스타터 (5)
휴대할 수 있는 24인치 모니터? 팝업 모니터 SPUD

휴대할 수 있는 24인치 모니터? 팝업 모니터 SPUD

이제는 모니터도 휴대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것도 작지 않은 24인치 모니터를 말이죠. 킥스타터에서 이 제품을 처음 접했었는데요. CES2017을 통해서도 정식 공개됐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우산처럼 접었다 폈다!

SPUD(Spontaneous Pop-up Display)는 우산처럼 접었다 폈다 할 수 있는 모니터로 평상시에는 900g 정도의 가벼운 무게와 책 정도의 크기(19 x 17 x 5.5cm)로 휴대하고 다니다가 필요한 순간 펼쳐서 24인치 대화면 모니터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https://www.kickstarter.com/projects/1677563729/the-spontaneous-pop-up-display-spud?ref=project_link

 

참고로 펼쳤을 때 크기는 53 x 28 x 36cm)입니다. 13인치 노트북 대비 약 4배, 5.1인치 스마트폰 대비 약 23배정도 큰 모니터를 휴대해서 쓸 수가 있게 되는 것이죠.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24인치 1,280x720(화면 비율 16:9) 해상도를 지원하며 기본 350nit에서 최대 785nit까지 밝기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야외모드를 지원하는 노트북의 경우 대략 400nit 이상의 화면 밝기를 보여주는 만큼 비록 빔 프로젝터 방식이기는 하지만 야외에서도 괜찮은 시인성을 보여줄 듯 합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당장 캠핑을 즐기는 한 사람으로써 캠핑 용품으로도 충분히 활용할 수 있을 듯 합니다. 또한, 노트북 활용이 많은 분들의 경우 출장이나 여행시 듀얼 모니터로도 활용이 가능합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SPUD는 어떤 방식일까?

이 제품의 사용방식은 빔 프로젝트TV와 유사한 방식입니다. 후면에 빔프로젝터가 있고 빔프로젝터가 내뿜는 빛을 투영해주는 스크린이 있습니다. 다만, 빔 프로젝터 특성상 유리가 아닌 천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깨지거나 무게가 나가는 방식이 아니기 때문에 휴대가 간편하며 또한, 구김이 발생하지 않는 소재를 적용해서 구겨진 형태로 휴대를 해도 다시 펼쳤을 때 구김없는 깔끔한 화면을 볼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USB와 HDMI 포트가 있어서 노트북이나 태블릿, 스마트폰 등을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으며 밝기를 조절할 수 있는 다이얼이 있어 실내, 실외 등 사용 환경에 따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또한, 기본 전원단자가 있어서 실내에서는 전원을 연결해 사용해도 되지만 별도 배터리도 내장하고 있어서 전원이 없는 곳에서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내장배터리를 통해 사용시 350nit로 사용할 경우 약 10시간, 785nit로 사용시 약 4시간 정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실제 사용시간은 이보다 줄어들 것으로 예상이 되기는 하는데요. 그럼에도 꽤 괜찮은 사용시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아이디어 넘치는 팝업 모니터

선명한 화질 보다는 편리한 휴대성에 초점이 맞춰진 제품인데요. 상당히 활용도가 높아 보입니다. 킥스타터에서도 이 제품의 아이디어는 인정을 받은 듯 이미 목표 투자 금액의 10배를 넘기며 현재 제작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https://www.kickstarter.com/>

다만 빔프로젝트 방식의 특성상 깊이가 36cm로 공간이 꽤 많이 차지합니다. 즉, 실외에서 사용하기에는 일부 제약이 있을 수 밖에 없을 듯 한데요. 이는 제품의 태생적 한계인 만큼 수정이 불가능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또한, 가격도 만만치 않습니다. 정식 출시 가격은 499달러인데요. 활용도는 크지만 과연 이 비용을 지불해가며 활용할만한 가치가 있는지는 실제품이 나와봐야 확인이 가능할 듯 합니다. 조금만 더 저렴하면 캠핑용품으로 하나 구입해볼까 했는데 조금 아쉬움이 있네요.


PCP인사이드 인기 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단돈 2만원으로 당신의 차를 스마트카로! 한양정보통신 AONE

단돈 2만원으로 당신의 차를 스마트카로! 한양정보통신 AONE

혹시 ADAS라는 용어 아시나요?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는 차선이탈 경보(LDWS), 전방차량충돌경보(FCWS), 전방차량출발알림(FVSA) 등의 기능을 통칭한 시스템을 말합니다.

이 ADAS 시스템은 고가 차량에 기본 탑재되거나 블랙박스에 부가 기능으로 탑재되기도 하고 전용 ADAS 제품들을 별도 구매해서 차에 탑재, 차 사고 예방 및 안전 운전을 위한 보조장치로 활용됩니다. 다만, ADAS 기능이 탑재된 블랙박스는 가격이 다소 비싼편이며 전용 ADAS 기기에 비해 반응 속도가 느린 경우도 있습니다. 또한, 전용 ADAS 제품은 가격이 상당히 비쌉니다.

2만원으로 ADAS 시스템을 담다!

그런데 클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Kickstarter)에서 저렴한 가격에 이 기능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제품이 올라왔습니다.

킥스타터 바로가기 : http://kck.st/2cz8nAW

국내 업체인 한양정보통신의 AONE이라는 제품인데요. ADAS 기능을 스마트폰 하나(One)에 모두 넣어서 한 번에(One) 해결한다는 의미로 AONE이라고 이름을 붙였다고 합니다.

방식은 아주 간단합니다. ADAS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센서 및 카메라가 필요합니다. 물론 우린 다양한 센서와 카메라가 내장된 스마트폰을 다들 하나씩 가지고 있습니다.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하는 OBD II 케이블을 차량에 연결하고 반대쪽을 스마트폰에 연결한 다음 스마트폰에 AONE 앱(현재 안드로이드만 지원)을 설치하면 모든 준비가 끝납니다.

기본 구성품으로 차량 전면 유리에 부착할 수 있는 거치대를 함께 제공하는데요. 이 거치대에 스마트폰을 부착해서 사용하면 됩니다.

한양정보통신 AONE의 기능은?

앞서 언급했듯 2만원 정도를 투자해 설치가 완료되면 이제부터 ADAS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우선 차선이탈 경보 기능(LDWS)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졸음운전이나 운전 중 휴대폰을 보는 행위를 해서는 안되는 행위이지만 혹여 나도 모르는 사이 갑자기 훅~ 잠이 들거나 급하게 전화통화를 하다가 차선을 이탈 할 경우 경보를 통해 알려주어 사고발생을 미연에 방지시켜줍니다.

또한, 앞차충돌경보 기능(FCWS) 기능도 지원합니다. 앞차가 정차한지 모르고 그대로 운행, 사고가 나는 경우가 많은데요. 이 경우 100% 책임을 물수도 있는만큼 항상 주의 해야 합니다. 항상 정신차리고 운전하는게 좋겠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를 대비해 AONE를 설치하면 앞차와의 거리에 따라 경보를 알려주어 사고가 나는 것을 막아줍니다.

세번째로 앞차출발알림(FVSA) 기능입니다. 간혹 신호대기로 정차 중 스마트폰을 보거나 옆사람과 이야기하다가 신호가 바뀐지 몰라서 뒷차의 클락션 소리에 출발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이 때도 앞차의 거리에 따라 경보를 알려주어 이런 민망한 상황을 막아줍니다.

우선 이 3가지 기능이 AONE이 제공하는 기본 기능인데요. 이외에도 사고 발생시 자동으로 구급요청을 할 수 있는 E-Call 기능과 OBD 정보를 기록해주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E-Call은 사전 설정해놓은 연락처로 사고 발생시 자동으로 연락해줍니다.

또한, 사고 현장의 사진을 찍어서 함께 전송, 혹여 조작될 수 있는 사고 현장의 중요한 장면을 기록해줍니다.

OBD 2(On Board Diagnostic)의 경우 기본 제공되는 OBD 케이블을 통해 다양한 주행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OBD는 자동차 전자제어기의 진단 정보를 주고 받는 국제표준으로 AONE을 사용할 경우 차량의 운행기록 및 연비, 급발진, 급감속 등의 주행 정보 등을 확인하고 저장할 수 있습니다. 특히 해당 정보는 클라우드에 저장되여 언제 어디서든 해당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정보를 보고 나의 운전습관이 어떤지 알 수 있기에 잘못된 운전 습관을 고칠 수도 있습니다.

참고로 OBD는 차량 운전자들이 구매해서 자신의 차량에 장착해 사용하는 경우가 참 많습니다. 차량마다 약간씩 다른데요. 운전석 아래 혹은 좌측 아래를 보면 OBD를 연결할 수 있는 소켓이 있습니다. 이 소켓에 끼워만 주면 됩니다. 당연히 AONE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되는 OBD II도 여기에 연결하면 됩니다.

킥스타터를 방문해보세요.

이렇게 다양한 기능을 이용하는데 드는 비용은 오직 17달러 한화로 약 2만원 정도 입니다. ADAS 기능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비싼 비용과 시간을 소요해야 했는데요. AONE은 저렴한 가격은 물론 설치도 간편하기에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직접 이 제품을 사용해보고 성능을 평가해야 하겠지만 이 가격이라면 한번쯤 도전해봐도 되지 않을까 합니다. 현재 이미 목표액은 달성한 듯 한데요. 조금이라도 빨리 그리고 저렴하게 사용해보고 싶은 분들이라면 킥스타터에 방문해서 후원에 참여해보세요. 기간은 10월23일까지라고 하니 얼마 남지 않았네요.

참고로 전 직접 킥스타터를 통해 AONE 후원을 했습니다. 혹시 하고 싶은데 몰라서 못하겠다는 분들은 아래 내용대로 하시면 됩니다. 국내처럼 복잡하지 않습니다.

킥스타터 바로가기 : http://kck.st/2cz8nAW

위 링크로 접속하세요.

내용을 한번 살펴본 후 맨 위 Back this Project를 선택합니다.

다양한 후원방식이 있는데요. 전 17달러 Ultra Early Bird를 선택했습니다.

체크하면 국가를 선택하도록 되어 있는데요. 한국을 선택하면 5달러의 배송비용이 추가됩니다. 다음은 그인하라는 화면이 나오는데요. 이때 직접 가입해도 되지만 페이스북이 있다면 페이스북 정보를 통해 가입할 수도 있습니다.

카드 정보를 입력한 후 Pledge(후원)을 클릭하면 끝이 납니다.

위 화면이 나오면 결제가 완료된것입니다.

이젠 기다리기만 하면 되겠네요. 도착하면 리뷰를 한번 진행해보겠습니다. 마음에 들면 가족들 차에도 달아줘야겠네요.


PCP인사이드 인기 글 보러가기

 

* 이글은 한양정보통신으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받고 작성한 글입니다.

물론 후원은 제 자의에 의해 했습니다.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