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컨텐츠 (29)
IPTV가 성공하기 위해 필요한건 뭐? 스피드? 아니 콘텐츠

이미 일본은 2008년을 'IPTV 원년의 해'로 잡고 열띤 마케팅과 서비스로 대중화로의 시작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국내 또한 힘겹게 IPTV와 관련한 법안이 통과 되면서 IPTV 사업이 점차 활성화 될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무엇보다 중요한것은 IPTV를 보기위해 밑바탕이 되는 초고속 인터넷이나 IPTV 자체 서비스가 아닌 콘텐츠 보급이 큰 문제점이 될것으로 생각됩니다.

IPTV를 활성화 하기 위해 각 업체들은 어쩔수 없이 사용자들의 가정에 초고속 인터넷을 저렴하게 설치할 것이 분명합니다. 얼마전 KT가 초고속 인터넷 사용요금을 할인하게된 속내를 들여다 보면 IPTV 서비스를 활성화 하기 위한 하나의 전략으로 볼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 2008/05/21 - [결합상품/휴대전화서비스] - KT야 왜그래? 전화 요금내리고, 인터넷 요금도 내린다.

어떤 광고에서 '지금 필요한건 뭐? 스피드...' 란 재미있는 광고도 있지만 'IPTV 서비스의 기반이 되는 초고속인터넷은 단순히 IPTV 사업을 가능케 하는 기반이지 IPTV를 시청하는 가입자를 확보하기 위한 필수요소는 아니다' 라고 할수 있습니다.

그럼 과연 IPTV의 성공을 위해 필요한건 무엇일까요?
그건 바로 콘텐츠 입니다.

지상파 TV가 많은 케이블 방송이 있음에도 막강한 이름을 날리수 있는 것은 브랜드 네임도 있을수 있겠지만 드라마라는 최강의 킬러 콘텐츠가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케이블 방송은 어떻게든 지상파 드라마를 재방송하기 위해 노력을 하고 있으며 또한 자체적으로도 드라마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초고속 인터넷을 저렴하게 설치해 주고 IPTV 방송까지 가입하면 결합상품으로 요금을 할인해 준다고 유혹하지만 정작 가입하고 볼것이 없으면 즐길것이 없으면 해지로 이어지는 큰 요인이 될것은 분명할 것입니다.

즉, IPTV가 무엇보다 살아남기 위해서는 빠른 콘텐츠 확보가 이뤄져야 하며 이는 영화, 드라마등을 영화사나 지상파를 통해 구해오는 것도 중요하겠지만 무엇보다 필요한건 자체적인 콘텐츠 보강이 무엇보다 시급하다고 할수 있습니다.

메가 TV에서 현재 진행중인 엔터테이너 캐스팅 프로젝트도 이러한 콘텐츠를 확보하기 위한 하나의 일환이 아닐까 합니다. 얼마전 서든어택을 제작한 게임하이에서 IPTV를 통해 즐길수 있는 게임을 개발중이라는 기사도 전해 드린바 있습니다.

관련 기사 : 2008/05/29 - [결합상품/IPTV/DV] - IPTV로 서든어택을 한다? IPTV용 게임 개발

이처럼 각 IPTV 업체는 다양한 콘텐츠를 확보하고 또 자체적으로도 꾸준한 노력을 들여 소비자의 눈을 이끌고 사로 잡을수 있는 뉴미디어로 성장하길 기대해 봅니다.


  Comments,   1  Trackbacks
댓글 쓰기
아이팟, 아이폰 사면 컨텐츠가 다 공짜! 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에 각 통신사가 열심히 하고자 하는 사업이 결합상품입니다. 근데, 이런 결합상품을 애플도 내놓으려고 합니다. 물론 국내에는 iTunes에서 iStore를 이용하기 어렵습니다만,

미국에서 iPOD, IPhone 등을 구매할 경우 이를 통해 평생 무제한 음악 전송권을 살 수 있을 예정이라 합니다. 물론 앞으로 많은 논란의 여지가 있겠지요.

재미있는 연구를 내부적으로 했나본데, " 1달에 7달러씩 받는게 낫겠냐 ? 아니면 한번 살 때 100달러 받고 평생 무료로 해 주는 것이 낫겠냐 ? " 하는 논의가 있었다 합니다.

이런 논리는 우리나라의 경우 멜론이란 서비스가 한달에 5천원만 내면 무제한으로 음악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것과 같은 이치인데요. 결과적으로 1년에 6만원이란 계산이 나옵니다. 결국 서비스 방식이야 어떻든, iPOD의 기계값에 예를들어 평생 다운로드 할 수 있는 상품을 같이 동봉해서 팔 경우 이제는 기계만 파는 것이 아니라 컨텐츠도 같이 팔 수 있게 된다는 것입니다.

사용자 입장에서는 이보다 더 매력적인 것은 없을 듯 합니다. 다만, 이런 부분을 음악의 저작권을 가진 원저작권자와의 합의는 어떤식으로 해결해 나가야 할 것인지는 애플의 숙제가 아닐까 하네요.

무엇보다 이런 상품이 나오면, 국내에 iStore가 없는 것을 한으로 느낄 듯 합니다. SK텔레콤의 멜론이나 KTF의 도시락을 이용하기도 하지만, 애플의 iPOD은 어떤 MP3 플레이어보다도 편합니다. 솔직히 iPOD을 한번 쓰시다가 다른 것으로 MP3를 쓰라고 하면, 불편한 점을 많이 느끼지요.

우리나라도 멜론폰이라고 하여 가입과 동시에 그 폰을 쓸 경우에는 무제한 다운로드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걸 애플의 아이팟 아이폰에서 한다 합니다. 아직 공식 발표를 한 것은 아니지만, 가능할 거라 합니다.

음악 제작자는 컨텐츠의 저작권 보호, 그리고 소비자는 음악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는 컨텐츠 + 아이팟, 아이폰을 손꼽아 기다려 봅니다.

PCPinside

  Comments,   0  Trackbacks
  • Itunes 서비스가 지원되지 않는 나라에겐 희소식일지도 모르겠네요, 제품 구입시 평생 이용 상품권을 살 수 있다면 결제방식이 그때 그때 결제해야되는 것보다 간편해지니까요 ^^ 다만 여전히 가요는 없을 것이라는 게 흠이겠지만 ㅋ
    • itunes에서 iStore 서비스가 되는 나라에서는 한번 단말기 + 컨텐츠를 구매하면, 평생 음악을 들을 수 있죠.

      말씀하신대로 국내에 itunes에서 istore 서비스를 하지 않는다면, 최신가요는 듣기 힘들듯 합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