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진 (23)
LG V20 카메라 성능은? 갤럭시S7엣지 카메라와 비교해보자!

LG V20 카메라 성능은? 갤럭시S7엣지 카메라와 비교해보자!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자신의 일상적인 사진을 올릴 때 많은 분들이 스마트폰을 이용합니다. 항상 들고 다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이젠 무시할 수 없는 뛰어난 화질로 전혀 부족함이 없기 때문입니다.

즉, 이제 카메라 기능은 스마트폰을 선택함에 있어 정말 중요한 요인이 되었는데요. 조금 늦긴 했지만 약 1년을 사용해온 갤럭시S7엣지와 이번 새롭게 영입하게 된 LG V20을 가지고 사진을 담아봤습니다. 과연 어떤 차이가 있는지 한번 보시죠.

LG V20의 이전 리뷰를 보고싶다면 위 이미지를 클릭해주세요.

LG V20, 갤럭시S7엣지 카메라 스펙은?

먼저 스펙을 알아야겠죠? LG V20은 후면 듀얼카메라를 탑재했습니다. 75도 화각으로 담아주는 1,600만 화소(F1.8)와 135도의 넓은 광각으로 담아주는 800만 화소(F2.4) 카메라를 탑재했습니다. 갤럭시S7엣지는 1/2.6" 센서를 탑재한 1,200만 화소 듀얼픽셀 카메라(F1.7)를 탑재했습니다.

각각의 장단점이 있는 스펙인데요. 조금 더 쉽게 설명을 하면 LG V20은 G5와 같이 일반 화각과 광각 두가지를 지원하는 듀얼 카메라를 내장해서 상황에 맞는 최적의 사진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일단, 사진 안에 더 많은 피사체를 담고 싶을 때 광각의 힘은 대단합니다. 좁은 공간에서 더이상 움직이 못할 때 광각으로 전환하면 더 많은 피사체를 사진에 담아낼 수 있습니다.

 

반면 갤럭시S7엣지는 부가 기능 보다는 카메라 본연의 기능에 조금 더 초점을 맞췄습니다. 하나의 픽셀에 두개의 다이오드를 담아낸 듀얼픽셀 기술을 적용해서 더 빠른 초점과 어두운 곳에서도 흔들림 없는 선명한 사진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광량이 적은 실내나 야간에서도 좋은 사진 퀄리티를 보여주는 것이죠.

물론 스펙이 그대로 사진 혹은 영상의 결과물로 투영되지는 않습니다. 그래서 실제 샘플 사진을 담아봤습니다. 주광에서의 사진은 아래에도 언급하겠지만 워낙 퀄리티 차이가 없어서 광량이 적은 상황에서 많이 담아봤습니다.

참고로 전문가 모드로 사용하기 보다는 자동으로 찰영하는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두 제품 모두 자동으로 촬영했습니다.

광량이 많은 곳에서의 사진

주광에서의 비교는 사실 의미가 없을 정도로 차별점이 거의 없습니다. 두 제품간에 밝기의 차이, 색상톤의 차이만 조금씩 있을 뿐 퀄리티의 차이는 거의 없는 수준입니다. 결론은 광량이 많은 곳에서는 뭘로 찍어도 괜찮습니다. 주광에서는 두 제품 모두 스마트폰 라인업에 있어 거의 최상급의 성능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셀카를 많이 찍는 분들이라면 내 피부톤을 어떻게 표현해주는가를 보고 선택하는 것이 필요할 듯 합니다.

<위 : 갤럭시S7엣지, 아래 : LG V20>

광량이 적은 곳에서의 사진

광량이 적은 곳에서는 그 차이가 명확합니다. V20은 노이즈가 상대적으로 많은 대신 선명도를 높이는 방식을 택했으며 반대로 갤럭시S7엣지는 노이즈를 최소화 한 대신 선명도가 V20대비 떨어집니다.

<좌 : 갤럭시S7엣지, 우 : LG V20>

확대해보면 조금 더 확실히 느낄 수 있는데요. 어디에 우선순위를 두느냐에 따라 명확하게 갈릴 듯 합니다.

화각 비교

두 제품의 기본 화각은 갤럭시S8이 약간 더 넓습니다. 하지만 V20에는 광각 카메라가 있습니다. 즉, 화각은 말할 것도 없이 광각을 지원하는 V20이 좋습니다. 같은 자리에서 담은 풍경 사진입니다.

V20이 확실히 한 장의 사진 안에 더 많은 풍경을 담아내고 있습니다. 단체 사진 찍을 때, 좁은 공간에서 사진을 찍을 때 등 광각은 일상 사진을 담아낼 때 정말 유용하게 쓰입니다. 다만, 800만 화소도 화질이 다소 떨어지는 부분과 광각의 특성상 왜곡이 발생하는 이슈 등이 있는데요. 이런 부분을 보안해서 G6에 더 개선된 광각을 지원했으면 합니다.

<위 : LG V20, 아래 : 갤럭시S7엣지>

화이트 밸런스

재미있게도 상황에 따라 조금씩 다릅니다. 실내에서 촬영한 경우 V20이 갤럭시S7엣지보다 조금 더 실제에 가깝게 촬영됩니다.

위 사진 역시 실제에 가깝게 촬영한건 V20입니다. 조금 과한 화벨을 원한다면 갤럭시S7엣지를 선택하면 될 듯 한데요. 다만, 이게 항상 그렇지는 않습니다.

<위 : V20, 아래 : 갤럭시S7엣지>

다음 사진을 보시죠. 실제로 재봉틀에 과한 붉은 색 조명이 들어간 한 매장입니다. 이 곳을 두 제품으로 찍어봤는데요. 동일한 곳에 초점을 잡고 촬영을 했음에도 완전히 다른 결과를 보여줬습니다. 갤럭시S7이 그나마 실제에 가깝게 담아내긴 했는데 오히려 실제보다 더 과하게 표현이 된 반면 V20은 완전히 붉은 색 톤을 날려버렸습니다. 결론적으로 두 제품 모두 실제와 완전히 다른 사진을 촬영했습니다.

<위 : LG V20, 아래 : 갤럭시S7엣지>

위 사진 역시 V20은 붉은색 톤을 거의 제거해버렸으며 갤럭시S7엣지의 경우 조금 더 실제에 가깝게 촬영해줬습니다.

<위 : LG V20, 아래 : 갤럭시S7엣지>

빛번짐

전반적으로 갤럭시S7엣지가 전체적으로 빛번짐을 최소화 하고 있습니다. 상대적으로 밝기 표현되는 V20이 조금 더 빛번짐이 강하네요.

아래는 LG V20으로 촬영한 추가 이미지들입니다. 오직 리사이징만 했습니다.

<LG V20>

좋고 나쁨이 아닌 명확한 호불호

정리해보면 전반적으로 V20이 조금 더 밝게 촬영됩니다. 특히 광량이 적은 곳에서 촬영해보면 갤럭시S7엣지에서는 거의 보이지 않는 부분까지 보여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노이즈 보다는 선명도를 더 우선시 하고 있고 말이죠. 화이트밸런스는 상황에 따라 전혀 조금씩 다른 결과물을 보여주지만 갤럭시S7엣지보다는 조금 더 과하게 적용되는 느낌입니다. 광각은 이루 말할 것도 없이 V20이 뛰어나고요. 반대로 초점은 갤럭시S7엣지가 확실히 빠릅니다.

즉, 두 제품은 확실히 다른 성향을 보이고 있습니다. 더욱이 이런 성향이 항상 동일하게 나오는 것도 아닙니다. 때로는 LG V20이 또는 갤럭시S7엣지가 월등히 잘 나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정말 전문가 모드로 정확하게 설정해서 찍는 것이 아닌 자동으로 놓고 찍는 분들이라면 어떤 것이 더 뛰어나다고 말하기가 어렵습니다.

굳이 나누자고 한다면 화각과 선명도를 놓고 봤을 때는 V20, 조금 더 빠른 초점과 상대적으로 야간 노이즈가 덜한 사진을 원한다면 갤럭시S7엣지를 선택하면 될 듯 합니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 본 글에 소개한 제품은 리뷰용으로, LG전자로부터 무상 제공받았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 현재 S7엣지 사용중인데 너무 만족해요. 아이들 사진도 깨끗하고 예쁘게 잘 나온답다. 기능면에서도 사용하기 편하고요. 다만 얼마전 업데이트하고나서 살짝 적응하는데 시간이 걸리긴했답니다^^
댓글 쓰기
[어플추천]사진을 더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프리스마(Prisma)

사진을 그림으로 조금 더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프리스마(Prisma)

찍은 사진 그대로도 좋지만 가끔 특별하게 바꿔보고 싶을때가 있습니다. 꼭 포토샵이 아니어도 내가 찍은 사진을 조금은 색다르게 만들어봤음 했는데요. 이럴 때 아주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앱 하나를 소개해볼까 합니다.

사진을 그림으로 만들다!

바로  프리스마(Prisma)라는 어플입니다. 사진을 명화와 같이 그림으로 만들어주는 앱인데요. 이런 어플들이 꽤 많이 있기는 한데요. 퀄리티가 굉장히 좋습니다. 더욱이 무료어플이기도 하고요.

심지어 사용방법도 너무나 간편합니다. 사진을 찍거나 폰에 있는 사진을 선택한 후 원하는 필터를 누르면 끝입니다. 총 29개의 필터가 있고요. 백문이 불여일견 제가 찍은 사진을 가지고 다양한 필터를 적용해봤습니다. 한번 보시죠.

만약 우측 하단에 있는 워터마크가 싫다면 설정에 들어가서 워터마크 체크를 해제하면 됩니다.

이렇게 변환된 사진은 정사각형 모양으로 크롭된 이미지로 저장되어 인스타그램 등 SNS에 올리기 좋습니다.

추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사용자가 많을 경우 변환이 느리거나 다시 시도해 달라는 화면이 자주 나오네요. 또한, 이렇게 변환된 사진을 출력해서 큰 액자로 만들면 참 좋겠는데 아쉽게도 사이즈가 700x700입니다. 작은 액자에는 넣을 수 있겠지만 큰 액자에서 사용은 불가능합니다. 이 부분은 조금 아쉽네요.

별볼일 없던 사진도 꽤 특별하게 변화됩니다. 가끔 좀비처럼 만들어주기도 하지만 추억을 더 재미있게 기록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PCP인사이드 인기 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갤럭시노트10.1 그리고 사진으로 담는 소소한 일기! 기억 속 추억을 사진에 담아보자!

갤럭시노트10.1 그리고 사진으로 담는 소소한 일기! 기억 속 추억을 사진에 담아보자!

최근에 갤럭시노트10.1을 사용하면서 이전과 달리 부쩍 하는 일이 생겼습니다. 바로 낙서입니다. 그냥 일반적인 낙서가 아니라 그때 그때 촬영한 사진에 가벼운 그림이나 글씨로 꾸미는 걸 말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꾸민 글과 그림은 어릴 적 초등학교 때 쓰던 그림일기 같은 즐거움을 안겨줍니다. 

과거 그림 솜씨는 없지만 항상 와콤과 같은 태블릿을 원했습니다. 가끔 다른 분들의 블로그를 보면 사진에 귀여운 그림이나 글을 이쁘게 담아놓은 걸 볼 때마다 나도 한번 꾸며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곤 했습니다.

사진에 낙서를 하고 그 사진 속에 담긴 기억 속의 추억을 내 글과 그림으로 담아내고 싶었습니다. 물론 포토샵 등 사진 보정 프로그램을 통해서도 가능했지만 조금 더 내 글씨체와 내 허접스런 그림솜씨로 꾸며보고 싶었습니다. 또, 꼭 PC가 아니더라도 어디서든 빠르고 편리하게 하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생각은 갤럭시노트10.1 그리고 삼성 카메라인 NX1000을 사용하면서부터 가능해졌습니다. 갤럭시노트10.1은 S펜과 큰 디스플레이 그리고 모바일 포토샵인 PS touch 그리고 NX1000은 갤럭시노트10.1과 연결해서 촬영한 사진을 빠르게 전송할 수 있는 모바일링크 기능이 딱 맞아 떨어지면서 과거 생각으로만 했던 일들을 이제는 실제로 즐겁게 즐기고 있습니다.

이 글을 읽는 분들도 한번 해보셨으면 하는 마음에 간단히 소개를 해보겠습니다.

저는 여행을 많이 다닙니다. 또, 집에서 아내와 남들은 봐도 모를 정체불명의 음식을 만들어 먹는걸 무척 좋아합니다. 맛집 돌아다니는 것도 좋아 하구요. 이러한 과정에서 많은 사진은 아니지만 NX1000으로 조금씩 조금씩 사진을 담아서 추억을 남기고 있습니다. 다만 사진만을 남겼을 때 그 사진만으로는 사진 속에 담긴 모든 추억을 끄집어내기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그래서 원본 사진과 함께 사진에 소소한 낙서로 당시의 추억을 조금이나마 더 담아내고자 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음식사진을 찍었을 때 오랜 시간이 지난 후 이 음식을 먹었는지에 대한 기억은 나지만 이 음식을 왜 먹었고 또, 누구와 먹었는지, 그리고 장소가 어딘지 등은 쉽게 잊어버립니다. 이 역시 소중한 기억인데 말이죠. 또, 갑자기 어디를 지나가다가 이쁜 풍경을 담아냈는데 이러한 기억은 시간이 지나면 쉽게 잊어버리고 나중에 이 사진을 볼 때 내가 이 사진을 왜 찍었는지 잊어버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낚시를 좋아하는 저는 낚시하는 시간이 너무 아까워 사진을 안찍었습니다. 하지만 최근 낚시는 많이 했는데 뭘 잡았고 또, 얼마나 잡고, 새로운 누군가를 만났던 기억 등이 도통 나지 않는 것을 알고 이제는 사진을 찍고 그 사진에 조금 더 세부적인 내용을 짧게 담아내고 있습니다.

NX1000이나 갤럭시S3 아니면 갤럭시노트10.1로 사진을 찍고 NX1000은 모바일링크로 갤럭시S3는 WiFi Direct나 다음클라우드, 올쉐어플레이 등을 통해 갤럭시노트10.1로 전송합니다. 그런 다음 갤럭시노트10.1에 기본 설치되어 있는 포토샵 어플인 PS touch 을 통해 편집하고 S펜으로 그 사진에 더 담아내고 싶은 추억을 글과 그림으로 적어놓습니다.

PC도 필요 없고 장소, 시간의 구애도 없습니다. 그냥 갤럭시노트10.1만 있으면 서툴지만 사진 속에 더 많은 추억과 기억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원본사진과 함께 넣어두니 원본사진 보고 그리고 낙서한 일기사진을 보는 재미가 제법 쏠쏠합니다.

아직 아이가 없지만 아이사진을 많이 담는 분들이라면 아빠와 엄마가 담아준 사진과 추억을 나중에 컸을 때 자신은 기억하지 못했던 당시의 추억들을 보고 즐거워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최근 어머니께서 처음으로 스마트폰 갤럭시노트를 개통하셨는데 제일 먼저 카카오톡과 카카오스토리를 설치하시고는 아들과 며느리의 사진을 보내달라고 하시더군요. 갤럭시노트10.1로 사진에 낙서하는 취미를 붙이고 나서는 틈틈이 사진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무척 즐거워하시네요.

블로그를 하는 입장에서도 이 S펜과 NX1000의 조합은 상당합니다. 기기 사진을 찍었는데 해당 부분만을 강조하고 싶을 때 그 부분을 S펜으로 원 하나만 깔끔하게 그려주면 됩니다. 저야 사진 실력이 부족해서 포토샵 과정을 거치지만 그렇지 않는 분들이라면 이 S펜 하나로 충분히 리뷰 사진을 만들어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어렵지 않습니다. 저는 센스도 없고 그림솜씨도 없어서 아주 허접스럽지만 조금만 센스가 있는 분들이라면 지금 사진에 더욱 알찬 추억을 담아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페이스북 등 SNS에 사진을 종종 올리는 분들 역시 S펜을 이용해서 더 다양한 느낌의 사진을 올릴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해보세요. 갤럭시노트10.1을 사셨다면 더욱 알차게 사용해야죠!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디지털 액자의 한계를 뛰어넘다 '삼성 800P' #3

디지털 액자 마지막 리뷰입니다.
편히보기 위해 두번 클릭 딸깍, 딸깍 아시죠? 죄송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01/12 - [리뷰&리뷰] - 디지털 액자의 한계를 뛰어넘다 '삼성 800P' #2
2010/01/02 - [리뷰&리뷰] - 디지털 액자의 한계를 뛰어넘다 '삼성 800P' #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디지털 액자의 한계를 뛰어넘다 '삼성 800P' #2

뽀샵으로 리뷰를 진행을 하니 웬지 있어보이기는 한데(저만 그러나요?) 보시기에는 좀 불편하신듯 합니다. 조금더 뽀샵 실력을 키워보겠습니다.

뽀샵한 글을 읽으시려면 딸깍, 딸깍 두번만 클릭해주세요. 번거롭게 해 죄송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01/02 - [리뷰&리뷰] - 디지털 액자의 한계를 뛰어넘다 '삼성 800P' #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