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모토360 (5)
이것이 바로 샤오미 스마트워치. 어메이즈핏 워치 공개

이것이 바로 샤오미 스마트워치. 어메이즈핏 워치 공개

항상 뛰어난 가성비로 놀라움을 선사해준 샤오미이기에 샤오미만의 스마트워치를 기다렸던 분들이 많으실 듯 한데요. 조금 늦은 감도 있는데요. 드디어 샤오미 스마트워치가 공개됐습니다.

스마트워치 시장이 아직은 작은 규모이기는 하지만 조금이라도 시장성이 있다면 무엇이든 만들어내던 샤오미이기에 그리고 미밴드, 미밴드2 등을 출시했던 샤오미이기에 지금의 공개는 예상보다 조금 늦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얼마나 멋진 제품을 만들었기에 이렇게 늦어진건지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샤오미 스마트 워치 어메이즈핏 워치>

어메이즈핏 워치(Amazfit Watch)

바로 이 녀석입니다. 이 제품의 이름은 어메이즈핏 워치(Amazfit Watch)입니다. 혹시 들어본적이 있는지 모르겠는데요. 샤오미의 자회사이자 미밴드를 만든 화미(Huami)에서 제작한 제품입니다.

<어메이즈핏 피트니스 밴드>

그리고 이 화미라는 업체는 작년 어메이즈핏이라는 피트니스 밴드를 출시한적이 있습니다. 미스핏 샤인을 살짝 떠올리는 제품인데요. 간단히 이 제품을 소개하면 내구성이 좋은 세라믹 재질을 적용했으며 2가지 방식의 스트랩을 제공하는 제품입니다. IP68 방수방진 기능과 트래킹, 수면패턴 그리고 알림 기능, 무선충전 등을 지원하며 15mAh 배터리를 탑재 최대 10일정도 사용이 가능한 제품입니다.

그런데 이 업체에서 비슷한 이름인 달고 스마트워치를 출시했습니다. 아무래도 유사한점들이 있겠죠?

어메이즈핏 워치(Amazfit Watch) 스펙

1.34" 원형 디스플레이(해상도 300x300)를 탑재했고 어메이즈핏과 마찬가지로 세라믹 재질로 만들었습니다.

다만 디스플레이의 경우 기어S2와 같이 완벽한 원형이 아니라 모토360과 같이 하단부가 잘려있는 모습입니다. 이 부분은 조금 아쉽네요. 기존 모토360을 사용하다가 기어S2로 바꾼 이유 중 하나이기도 한데요. 실제 워치페이스 적용시 꽤 신경이 쓰입니다.

블랙과 레드 컬러 조합이 특징인 밴드는 저자극 실리콘 재질이며 22mm 사이즈로 다른 밴드와 교체, 다양한 서드파티 스트랩을 구입해서 개인 취향에 따라 변경할 수 있습니다. 또 한가지 특이점은 스트랩 양면 모두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1.2Ghz 듀얼코어, 512MB RAM, 4GB 스토리지, 280mAh 배터리, 블루투스 4.0, Wi-Fi, GPS(글로나스), 알리페이 지원 등을 기본 스펙으로 하고 있습니다. 무선 충전 여부는 아직 확인이 되지 않고 있습니다. 기존 어메이즈핏은 무선충전을 지원했기에 아마도 지원하지 않을까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 스펙을 토대로 걸음수, 운동량등을 모니터링하고 기록할 수 있으며 특히 자체 GPS를 내장해서 폰 없이도 이동경로, 속도, 운동량 등을 측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알리페이를 지원 모바일 결제도 가능합니다. 참고로 기어S3 루머 중 마그네틱 방식을 적용 삼성페이를 제대로 지원할 것이라는 내용이 있는데요. 이 내용이 사실이라면 이젠 결제를 위해 스마트폰을 꺼내는 횟수가 줄어들 듯 합니다.

어페이즈핏 워치는 안드로이드는 바로 지원이 가능하며 iOS의 경우 곧 지원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어메이즈핏 워치(Amazfit Watch) 가격

어메이즈핏 워치 가격은 799위안 한화로 약 13만원입니다. 글쎄요. 상대적이기는 하지만 샤오미라는 이름을 고려했을 때 그렇게 저렴한 느낌은 아닙니다. 더욱이 항상 그래왔듯 초반 물량 부족을 이유로 더욱 비싸게 판매될 것이고 국내의 경우는 이보다 더 비싼 가격으로 판매되지 않을까 하는데요. 이 경우 과연 메리트가 있을지 의구심이 듭니다.

최근 미노트4(Redmi Note4)를 출시했음에도 예전같지 않은 반응으로 내심 당황했을 샤오미인데요. 과연 이번 샤오미 어메이즈핏 워치로 미밴드와 같이 다시 한번 큰 관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지 지켜봐야겠습니다.


PCP인사이드 인기 글 보러가기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이것이 샤오미 스마트워치? 정말 샤오미 스마트워치일까?

이것이 샤오미 스마트워치? 정말 샤오미 스마트워치일까?

* 이 글은 공식 발표 소식이 아닌 루머를 정리한 글입니다.

거의 모든 것을 만들고 있는 아니 출시하고 있는 샤오미에서 생각보다 출시되지 않은 제품이 하나있습니다. 바로 샤오미 스마트워치(Smart Watch)입니다. 미밴드로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에서 2위를 차지하고 있는 샤오미에서 이상하게 스마트워치는 출시되지 않고 있습니다. 물론 이에 대한 소식은 꾸준히 전해지고 있습니다. 

<샤오미 스마트워치라 주장하는 렌더링 이미지>

미밴드를 제작한 후아미(Huami)를 통해 스마트워치를 출시할 것이라는 이야기는 꽤 오래전부터 흘러나왔습니다. 하지만 미밴드2가 나온 지금까지도 스마트워치에 대한 소식인 깜깜 무소식입니다.

<모토360>

그런데 갑자기 샤오미 스마트시계라 주장하고 있는 렌더링 이미지가 유출됐습니다. 바로 위 이미지인데요. 디자인을 보면 마치 모토360을 살짝 떠올리게 하는 모습입니다. 물론 모토360과 달리 원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얇은 배젤과 얇은 두께를 특징으로 하고 있습니다.

<샤오미 스마트워치 예상 이미지>

1.3" 원형 터치 디스플레이와 퀄컴 스냅드래곤 410 프로세서, 512RAM을 기본 사용으로 채택했다고 합니다. 애플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모두에서 지원이 가능하며 가격은 999위안(약 17만원) 정도에 판매될 것이라고 합니다. 예전 중국 한 애널리스트가 예상한 가격과 동일한 999위안이네요.

일단 이미지만으로는 괜찮아보입니만 실질적으로 가능한 디자인인지는 의구심이 듭니다. 우선 거의 불가능할 정도의 얇은 두께와 디스플레이를 보호할 글래스가 없는 듯합니다.

또한, 스냅드래곤 410과 512 RAM을 탑재하고도 충분한 사용시간을 보여주기 위해서는 그만큼의 배터리를 탑재해야 하는데 현재 이미지상으로 보이는 두께로는 충분한 배터리를 탑재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미지만으로는 거의 시계줄 두개를 겹친 정도의 두께밖에 안됩니다.

<샤오미 미밴드>

진짜인지도 모르는 렌더링 이미지만으로 판단하기는 어렵지만 현재 보이는 정보만으로도 실제 양산될 제품으로 보이지는 않습니다. 일단 하반기 정도 출시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는 만큼 조금 더 지켜보면 샤오미 스마트워치에 대한 더 정확한 소식이 흘러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기어베스트에서 판매되고 있는 스마트워치>

그나저나 현재 기어베스트나 알리익스프레스 등 오픈마켓을 보면 정말 수많은 스마트워치류가 있습니다. 정말 손목에 차고 다닐 수 없을 만큼 못난 제품부터 애플 아이워치나 삼성 기어S2 등 기어시리즈를 꼭 닮은 제품들까지 정말 많은 제품들이 있는데요.

<샤오미 스마트워치 예상 이미지>

현재 판매되고 있는 대다수의 스마트워치가 다른 것을 모방하거나 디자인에 대한 고민없이 가성비쪽에만 많이 치우쳐져 있는데요. 샤오미는 조금 다른 방향성을 보여주었음 합니다. 물론 이번에는 모방하지 않고 말이죠. 누구껄 모방하든 확실히 디자인에 있어서 수준급 완성도를 보여주었던 샤오미이기에 또, 시계는 하나의 악세사리이기에 지금과는 다른 방향의 디자인을 내놓아야하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또 뭔가 괜찮은 제품을 모방해 내놓을 가능성이 더 높긴하지만요.

<샤오미 미밴드2>

일단, 추가 소식이 나오면 다시 정리를 해보겠습니다. 참고로 샤오미 미밴드2를 구입했는데요. 현재 중국에서 날아오고 있습니다. 어떤 녀석인지 곧 리뷰를 작성해보겠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모토360을 시계 답게 쓰는 방법! 모토360 그리고 스틸커넥트(STEEL CONNET)

모토360을 시계 답게 쓰는 방법! 모토360 그리고 스틸커넥트(STEEL CONNET)


모토360은 출시된 다양한 스마트 워치들과 비교했을 때 그나마 가장 시계에 가까운 제품입니다. 그럼에도 뭔가가 아쉬운 부분들이 있는데요. 바로 러그가 없기 때문입니다.




러그(Lugs)는 시계 본체와 시계줄을 연결해주는 부분입니다. 모토360의 경우 시계본체에 바로 시계줄이 연결되어 있는 형태이며 이로인해 시계줄 교체가 불편하며 설계 특성상 사용하다보면 뒷판에 크랙이 발생하는 이슈가 있었습니다.




이러한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나온 것이 바로 스틸커넥트입니다. 이 스틸커넥트를 구입하게 되면 크랙이 발생하는 것도 방지할 수 있고 시계줄 교체도 상당히 쉬워집니다.




http://www.steelconnect.co/SteelConnect-M-M-Hook-for-Moto360-s/1816.htm


바로 위 사이트인데요. 이 사이트를 통해 원하는 모토360 스틸커텍트를 구입하면 됩니다. 구입할 수 있는 스틸커넥트는 2개 디자인으로 각각 블랙과 실버 컬러가 있습니다.




하나는 스틸커텍트 M180이며 하나는 M360입니다. M360이 조금 더 입체적인 디자인으로 저의 경우 이 제품을 구입했습니다. 가격도 M180에 비해 M360이 조금 더 비싸며 블랙 컬러가 실버보다 3달러 정도 더 비쌉니다.




제공되는 구성품을 보면 러그 2개와 모토360에 연결할 수 있는 연결핀 그리고 시계줄과 러그를 연결하는 연결핀 마지막으로 스틸커넥트와 시계줄을 연결하기 위한 공구를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스틸커넥트 및 시계줄 연결 방법은 정말 간단합니다. 위 영상을 보시면 됩니다.




이렇게 스틸커넥트를 시계에 연결한 후 기본 제공되는 시계줄을 연결해도 되고 또는 별도 시계줄을 구입해서 교체해도 됩니다. 저는 알리익스프레스에서 22mm 메탈줄을 구입했습니다. 가격도 1만원 초반대로 저렴하게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알리익스프레스에서 저렴하면서도 퀄리티가 좋은 22mm 시계줄이 많으니 원하는 것을 선택해서 구입하시면 될듯 합니다.


가격이 비싸다라는 단점은 있지만 확실히 더욱 시계 다워졌습니다. 특히 손목이 많이 굵은 분들이라면 스틸커넥트가 꼭 필요하지 않을까 합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애플 워치, 기어S, 모토360, LG 어베인 등 스마트워치 배터리 시간이 길어지는 방법 '육각형'

애플 워치, 기어S, 모토360, LG 어베인 등 스마트워치 배터리 시간이 길어지는 방법 '육각형'


애플워치, 삼성 기어S, 모토360, LG 어베인 등 스마트 워치의 가장 큰 문제점은 바로 배터리입니다. 스마트 워치 즉, 시계라는 특정상 큰 사이즈의 배터리를 적용할 수가 없습니다. 두께나 사이즈가 커지는데는 분명 한계가 존재하기 때문이죠. 고작해야 하루에서 이틀 정도 사용이 가능한 스마트 워치는 매번 충전해야 하고 출장이나 여행에서는 사용하기 힘들다라는 단점이 있습니다.


<LG 어베인>


하지만 LG 화학에서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했습니다. 바로 육각형 모양의 배터리입니다. LG화학은 세계 최초로 자체 개발한 ‘헥사곤(Hexagon·육각형)’ 배터리를 개발해 양산한다고 밝혔습니다.


<애플 워치>


애플워치와 기어S처럼 사각형 모양의 제품에는 크게 해당되지 않겠지만 실제 시계와 같은 원형의 모토360이나 LG 어벤인과 같은 원형의 제품에는 이런 육각형 배터리가 배터리 사용시간을 늘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모토360>


LG화학에 따르면 사각형 모양의 배터리를 탑재한 원형 모양의 스마트워치를 4시간 이상 더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기존 직사각형 또는 정사각형 모양의 배터리와 비교해서 약 25% 가량의 용량을 더 담을 수 있으며 제품이나 사용환경에 따라 다르겠지만 일반적으로 240분 정도 늘어난다고 합니다.


LG화학의 자체 특허 기술인 스택앤폴딩(Stack & Folding) 방식을 적용하여 어떤 형태로도 자유롭게 제작할 수 있는 프리 폼 배터리(Free Form Battery)를 통해  L자형, 가운데 구멍이 뚫린 ㅁ자형 등 다양한 형태의 배터리를 양산해 휴대폰, 노트북 등 IT제품에 적용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기어S>


실제 갤럭시 기어부터 기어핏, 기어S 그리고 모토360까지 다양한 스마트 워치를 사용하고 있는 유저 입장에서 이 소식이 반가운 이유는 다양한 스마트 워치 제품이 나오지만 개인적으로 원형 디스플레이 제품의 스마트 워치를 가장 선호하기 때문입니다.
저 뿐만이 아니라 일반적으로 실제 시계와 같은 원형 디스플레이 제품을 디자인적으로 많이 선호하고 있습니다.


모토로라 모토360은 물론 그 후속 모델인 모토360 2, LG G워치나 어베인 그리고 삼성에서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오르비스(기어A?) 등 후속모델로 출시되는 제품들 대다수가 원형 디스플레이를 채택하고 있습니다.
원형 디스플레이에 최적화된 육각형 배터리를 적용해서 사용시간이 조금 더 늘어난다면 분명 스마트워치 시장은 비약적으로나마 성장하는 하나의 동력원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기어A GUI 유출 이미지>


기대하지 않았던 좋은 소식인 듯 합니다.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최적화된 배터리가 나온다라... 분명 한계가 존재했던 부분인데 이를 해결할 수 있다라는 소식이 전해지니 더 다양한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나오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모토360 시계 페이스 변경하는 방법, 페이서(Facer), 워치메이커(WatchMaker)

모토360 시계 페이스 변경하는 방법, 페이서(Facer), 워치메이커(WatchMaker)


모토360의 가장 큰 장점은 시계 페이스를 변경할 수 있다라는 점입니다. 일반 시계는 화면을 바꿀 수 없지만 스마트워치인 모토360은 내가 원하는 시계 페이스로 그날의 패션, 기분, 날씨 등에 따라 마음껏 바꿀 수 있습니다.




유명한 시계 메이커의 화면으로도 바꿀 수 있고 원하는 사진으로 직접 시계화면을 만들 수도 있습니다. 물론 모토360 자체적으로 기본 몇몇개의 시계 화면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물론 이를 위해서는 별도 애플리케이션이 필요합니다. 바로 페이서(Facer)와 워치메이커(WatchMaker)입니다. 둘 중에 하나만 사용해도 되구요. 전 둘다 사용하고 있습니다. 둘 다 사용하는 이유는 앱에 따라 지원하는 시계 화면이 다르기 때문에 더 많은 시계 화면을 사용하기 위해 둘다 사용하고 있습니다.


두 앱 모두 사용방식은 동일합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원하는 앱을 다운받습니다. 그리고 설치를 합니다.


다만, 설치했다고 해서 다양한 시계 페이스를 사용할 수 있는 것은 아니고 개인이 직접 페이스 파일을 구해야 합니다. 시계 페이스는 아래 링크를 통해 구하시면 됩니다.

http://facerepo.com/app/




구한 시계 페이스를 스마트폰에 넣어줍니다. 어떤 폴더에 넣든 상관은 없습니다. 여기까지 준비가 됐다면 너무나 쉽게 시계 화면을 바꿀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에서 페이서(Facer)와 워치메이커(WatchMaker)를 실행합니다.




우선 페이서를 먼저 자세하게 설명하면 페이서를 실행하면 My Watchfaces 화면이 보입니다. 우측상단에 시계모양의 아이콘을 선택하여 시계 페이스 파일을 넣어놓은 폴더를 찾아 들어갑니다.




그런 다음 넣어놓은 파일을 선택합니다. 이렇게 선택하면 위 사진과 같이 화면상에 해당 시계페이스가 보입니다. 아쉽게도 복수 선택은 안되고 오직 한개의 파일만 선택이 됩니다. 따라서 여러개의 파일이 있다면 여러번 반복해야 합니다.




이렇게 일일이 넣어놓은 다음 적용하고 싶은 시계 페이스를 선택합니다. 그럼 위와 같은 화면이 나오는데요. 화면 우측 중간에 있는 시계 아이콘을 선택하면 모토360과 동기화 되어 시계가 적용됩니다.
아주 간단하죠?




워치메이커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워치메이커를 실행하면 HOME / MY WATCHES 2개의 카테고리가 있습니다. HOME은 기본 제공되는 시계 페이스가 쭉 나열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다운받은 워치페이스를 적용하길 원하기에
MY WATCHES를 선택합니다. 우측 상단에 있는 화살표 모양의 아이콘을 눌러 시계 페이스 파일을 넣어놓은 폴더를 찾아 원하는 파일을 선택합니다.




그럼 페이서와 마찬가지로 시계 페이스가 쭉 나열됩니다.




원하는 시계화면을 선택한 후 화면 중간에 있는 SET WATCHFACE를 누르면 모토360 화면이 바뀝니다.


참고로 워치메이커는 페이서보다 직접 시계 화면을 만들기 편리합니다. 우측 화면 상단에 시계 아이콘을 눌러 원하는 시계 화면을 만들 수 있습니다.




원하는 이미지를 직접 넣을 수 있으며 아날로그 또는 디지털 시계, 날씨, 걸음수, 배터리 등 화면 구성을 직접 다 만들 수 있습니다.




한 5분 걸려서 뚝딱 만든 시계 페이스입니다. 아주 간단해서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이 부분은 따로 리뷰를 작성해볼까 합니다.


참고로 스마트폰에 페이서(Facer)와 워치메이커(WatchMaker)를 설치했음에도 모토360에서 보이지 않는다면 모토360과 스마트폰을 연결하기 위해 반드시 스마트폰에 설치해야 할 Android wear 앱을 실행한 후 우측 상단에 있는 설정 아이콘을 누릅니다.


그런 다음 앱 다시 동기화를 선택해보세요. 전 이 방법으로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스마트 워치이기에 가능한 화면 변경


모토360 뿐만 아니라 LG G워치R이나 어베인 등 역시 동일하게 이 앱들을 이용하면 시계를 바꿀 수 있습니다. 정말 스마트워치이기에 가능한 장점이 아닐까 합니다. 너무나 쉽게 바꿀 수 있는 만큼 꼭 이용해보세요.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