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갤럭시s3lte (9)
갤럭시S3와 깔맞춤 갤럭시S3 플립커버 더 편리하게 사용하는 방법은?

갤럭시S3와 깔맞춤 갤럭시S3 플립커버 더 편리하게 사용하는 방법은?

갤럭시S3를 처음 구입하면서 항상 함께 구입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바로 케이스입니다. 갤럭시S3를 보호해주는 역할 그리고 갤럭시S3를 내 취향에 맞게 바꿀 수 있는 케이스를 말이죠. 사실 이미 많은 갤럭시S3 케이스를 써보고 또, 만져봤지만 일단 디자인에 있어서는 삼성에서 갤럭시S3와 함께 공개되었던 플립커버가 최고의 깔맞춤을 보여준다고 생각합니다.

갤럭시S3의 슬림함은 물론 페블블루 등 갤럭시S3의 색상을 잘 담아낸 가장 어울리는 케이스라고 해야 할까요? 개인적으로 갤럭시S3LTE 패블블루에 패블블루 플립커버를 사용하고 있는데 고급스러움은 물론 크게 두께의 변화가 없다라는 점 등을 이유로 여전히 이 플립커버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갤럭시S3 플립커버 단점

하지만 디자인에 비해 실 사용에 있어서는 다소 아쉬움이 있습니다. 일단, 커버가 갤럭시S3의 디스플레이를 보호해주기는 하지만 정작 전화를 받거나 인터넷, 영화 등을 이용하기에는 이 커버가 상당히 거추장스럽습니다. 매번 전화를 받기 위해서는 커버를 항상 젖혀야 한다라는 점이며 또, 영화를 보거나 인터넷을 사용할 때도 커버는 은근히 걸리적 거립니다.

또, 한가지 아쉬움은 다른 지갑형 또는 커버형 케이스의 경우 커버 부분에 카드를 수납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습니다. 그래서 별도 지갑을 꺼내지 않아도 갤럭시S3만으로 교통카드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갤럭시S3 플립커버의 경우 수납공간이 없어서 카드 등을 보관할 수 없습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저에게는 그리고 손이 여성 정도의 사이즈인 저에게는 한 손에는 갤럭시S3를 들고 다른 한 손으로 교통카드가 담긴 지갑을 꺼내 사용하기에는 다소 번거로움이 있습니다. 아마 이러한 아쉬움은 저만의 생각은 아닐 듯 합니다.

그래서 플립커버의 디자인과 고급스러움을 그대로 사용하면서 위에 나열한 불편함을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찾아봤습니다.  

갤럭시S3 플립커버 _ 전화사용 시 걸리적거리는 커버 해결

먼저 갤럭시S3 플립커버를 이용할 경우 전화 받을 때 불편했던 걸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바로 애플리케이션 음성제어입니다. 일전에 갤럭시S3 팁에 대해 정리할 때 간단히 소개를 하기는 했습니다.

이 애플리케이션 음성제어는 말 그대로 음성으로 갤럭시S3를 제어할 수 있습니다. S보이스와는 다른 음성지원 기능입니다. 설정 - 언어 및 입력 - 애플리케이션 음성제어를 켜면 음성으로 갤럭시S3를 조작할 수 있습니다. 또는 위젯을 보면 스마트 스위치라는 위젯이 있습니다. 이 위젯에는 애플리케이션 음성제어를 켜고 끌 수 있는 기능이 담겨 있습니다.

이 기능을 실행한 후 수신전화, 알람, 카메라, 음악 등 음성제어를 할 기능을 선택하게 되면 플립커버를 덮은 상태에서도 갤럭시S3를 제어할 수 있습니다. 전화가 올 경우 플립커버를 열고 또, 갤럭시S3를 켜고 잠금 화면을 풀고 전화를 받는 과정을 거칠 필요 없이 그냥 ‘수신’이라고 말하면 전화를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는 전화를 거절할 수도 있습니다. 말 그대로 ‘거절’을 말하면 전화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단, 음성명령으로 전화를 받을 경우 스피커를 통해 켜지게 되는데 이 부분은 사용자가 직접 설정해서 사용할 수 있었음 하네요.

집안에서 일을 할 때 전화가 오면 수신이라고 하면 수월하게 통화를 할 수 있습니다. 차 운전 중에도 무척 유용합니다. 운전 중 전화를 받는 행위 자체가 불법이기에 전화가 오면 음성제어 기능을 통해 전화를 받으면 됩니다.

애플리케이션 음성제어를 항상 켜놓으면 배터리가 조금 더 빨리 소모되기에 사전에 운전 중이나 무언가를 해야 할 경우 음성제어를 켜놓으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플립커버가 주는 단점을 완벽하게 해결해주지는 못하지만 이 음성제어를 이용하면 조금이나마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전화뿐만 아니라 음악 볼륨업/다운, 다음/이전 파일이동, 재생, 일시정지 등 역시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어 플립커버로 인해 불편함을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S3 플립커버 단점 _ 교통카드 이용하기

앞서 언급했듯 갤럭시S3 플립커버는 카드 수납공간이 없기에 교통카드 수납형 케이스를 원하는 분들에게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해결책이 있습니다. 바로 모바일 티머니를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제가 사용하는 갤럭시S3LTE(SKT용)에는 이를 위한 기본 칩에 내장되어 있어 이전과 같이 칩이 내장된 배터리 케이스를 구입하거나 금융USIM을 구입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과거 갤럭시S2에 티머니를 이용하려고 금융USIM을 다시 재 구입하던 기억이 납니다. 갤럭시S3LTE에는 전화 그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됩니다.

사용방법은 간단합니다. 우선 갤럭시S3 설정 - 추가설정 - NFC/읽기쓰기/P2P사용을 체크해줍니다. 그런 다음 갤럭시S3에 모바일 T머니를 설치하고 충전을 하면 됩니다.

충전은 휴대폰 결제, 신용카드 결제로 가능합니다. 작년만 하더라도 하나SK카드만으로 충전이 가능했지만 이제는 신한카드, 우리카드등 아직도 부족하지만 그래도 선택의 폭이 넓어졌습니다.

또한, 티머니의 특성상 수시로 충전을 해야 하는데 이 모바일 티머니를 이용할 경우 일정 금액 이하로 떨어지게 되면 자동으로 사전 등록한 카드를 통해 충전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이전에는 자동충전 기능을 이용하면 수수료를 내야했는데 신용카드로 자동충전을 할 경우 수수료 없이 이용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처음 충전할 카드만 선택하면 자동으로 충전이 되며 이후부터 갤럭시S3를 교통카드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요 며칠 실제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전 갤럭시S2의 경우 인식률이 불안정해서 며칠 사용하다가 그만뒀는데 갤럭시S3LTE의 경우 단 한번도 인식이 안되거나 인식이 늦는 일없이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상당히 편리하네요.

사실 지갑은 두고 다니는 경우가 있지만 스마트폰을 두고 다니는 경우는 없습니다. 그만큼 스마트폰은 우리의 일상 깊이 파고들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지갑을 두고 와서 버스를 타지 못하고 다시 집으로 돌아가는 경우가 종종 있었는데 이 티머니를 이용하면 적어도 이런 불편함을 겪지는 않을 듯 합니다.

솔직히 위에 나열한 방법이 완벽하게 플립커버가 주는 아쉬움을 해결해주지는 못합니다. 다만 플립커버를 계속 이용하고 싶은 분들이라면 그리고 위에 언급한 아쉬움으로 플립커버 사용을 망설이고 있는 분들이라면 나름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이 글은 스마트 디바이스(Smartdevice.kr)을 통해 작성한 글입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갤럭시S3 멀티태스킹을 이용하는 방법 2가지! 작업관리자 그리고 슥삭어플

갤럭시S3 멀티태스킹을 이용하는 방법 2가지! 작업관리자 그리고 슥삭어플

멀티태스킹(multitasking)은 갤럭시S3 하나로 여러개의 기능을 실행하는 것으로 이미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이 멀티태스킹 기능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더욱이 갤럭시S3는 안정적인 하드웨어를 바탕으로 이 멀티태스킹을 한층 더 빠르고 안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 갤럭시S3로 멀티태스킹을 이용하는 방법은 무엇에 대해 소개를 해볼까 합니다. 

갤럭시S3 멀티태스킹을 이용하는 방법 그리고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멀티태스킹을 이용할 수 있는 슥삭어플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갤럭시S3 멀티태스킹 작업관리자를 이용하자!

이미 많은 분들이 사용하는 방법이라 생각합니다. 홈버튼을 길게 누르면 내가 실행했던 어플들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즉, 현재 다른 어플을 사용하다가 다른 어플을 사용하고자 할때 굳이 현재 실행하고 있는 어플을 종료할 필요없이 홈버튼만 누르면 원하는 다른 어플을 구동할 수 있습니다. 단, 구동한 적이 있어서 작업관리자에 해당 어플이 있어야만 멀티태스킹이 가능합니다.

저의 경우 퇴근길에 영화나 인터넷을 많이 하는데 이를 사용하는 도중 타고 갈 버스가 어디쯤에 와있나를 서울버스라는 어플로 틈틈히 확인을 합니다. 이때 현재 구동하고 있는 화면을 끄고 서울버스를 선택해서 사용하는 방식이 아닌 홈버튼을 길게 누른 후 이전 실행했던 서울버스를 선택하여 이용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서울버스로 버스 위치를 확인한 후 다시 홈버튼을 눌러 영화나 인터넷 등을 선택, 실행하게 됩니다.

물론 이 기능은 자주 구동하는 어플의 경우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자주 사용하는 어플은 작업관리자 목록에 있을 확률이 높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그렇지 않을 경우 현재 실행하고 있는 어플을 끄고 해당 어플을 찾아 실행해야 합니다.

참고로 작업관리자 실행했을 때 쭉 나열된 어플 중 목록에서 지우고 샆은 어플이 있을 경우 옆으로 밀면 원하는 어플만 목록에서 삭제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S3 멀티태스킹을 위한 슥삭어플

개인적으로 무척 잘 사용하고 있는 어플입니다. 저의 경우 SK텔레콤용 갤럭시S3LTE 모델을 사용하고 있는데 나에게 쓸모없는 통신사 어플이나 사용하지 않는 어플은 애플리케이션 숨기기로 감춰놓고 사용하고 있고 또, 대부분의 어플들은 폴더화해서 사용하고 있지만 그래도 설치한 어플이 워낙 많고 사용할수록 어플의 수가 늘어나기 때문에 원하는 어플을 찾고자 할때 이리저리 헤매는 편입니다. 아마 어플 아이콘 관리를 잘 하지 않고 사용하는 분들이라면 무촉 요긴하게 사용할 수 있는 멀티태스킹 어플이 아닐까 합니다.

또, 저와 같이 손이 작은 경우 어플 실행하고 다른 어플을 실행하기 위해서는 하단에 있는 홈 버튼이나 뒤로 가기 버튼을 눌러야 하는데 한 손으로 조작할 경우 떨어트릴 위험이 있고 또, 조작도 불편합니다. 하지만 이 어플을 이용한 이후 한 손으로 원하는 어플을 쉽게 실행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 어플의 이름은 바로 '슥삭'어플입니다. 구글플레이를 통해 쉽게 다운받을 수 있는 무료 어플입니다. 하지만 무료라고 무시하지 못할 만큼 갤럭시S3 사용을 편리하게 해주는 어플기도 합니다.

슥삭어플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어플 9개 그리고 가장 많이 통화하는 번호 9개를 설정해서 어떤 화면에서든 원하는 어플과 원하는 연락처를 빠르게 구동할 수 있는 어플입니다. 

사용방법은 어떤 화면에서건 화면 좌우 모서리 부분을 터치 그리고 화면 안쪽으로 드래그 해주면 슥삭어플이 구동되며 사전에 설정한 번호를 손으로 그리면 해당 어플 또는 전화번호가 실행됩니다..

더 자세히 설명을 하면 바로 위 화면이 슥삭어플 설정 화면입니다.

설정 화면을 살펴보면 우선 설정화면 아래 어플리케이션 등록, 주소록 등록 탭이 있습니다. 이 탭을 통해 자주 사용하는 어플 9개 그리고 자주 전화 및 문자 하는 전화번호 9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이 설정과정을 거쳐야만 멀티태스킹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당연한 이야기겠지만 1~9번까지 각 번호마다 어떤것을 등록했는지 알아야 합니다. 그래야 원하는 어플을 제대로 실행할 수 있습니다.

애플리케이션과 주소록을 등록했다면 그 바로 위에 있는 윈도우 모드를 설정하면 됩니다. 윈도우 모드는 화면 왼쪽을 터치&드래그 했을 경우 또는 오른쪽을 터치&드래그 했을 경우 각기 어떤 기능을 구동할 것인가를 묻는 설정탭입니다. 저의 경우 자주사용하는 기능 그리고 오른손 잡이인 점을 고려해 왼쪽 윈도우 모드는 전화번호를 오른쪽 윈도우 모드는 애플리케이션이 구동되도록 설정했습니다.

이렇게 설정을 완료한 다음 가장 아래부분에 있는 사용자 매뉴얼을 선택해 숫자를 입력하는 방법을 숙지하면 됩니다. 앞서 설명한 대로 화면 모서리 부분을 터치한 후 화면 안쪽으로 드래그하면 슥삭화면으로 진입하게 되는데 이 화면에서 실행하고자 하는 어플의 번호를 손으로 그려주면 됩니다.

저의 경우 클리앙이 1번으로 등록되어 있기에 숫자 1을 입력하면 됩니다. 다만 1의 경우 실수로 입력할 가능성이 많기에 숫자 1 대신 L자 모양으로 그리면 클리앙이 실행됩니다.

처음에는 약간 어려울 수 있는데 익숙해지면 상당히 편리해집니다. 특히 설정에 좌우측 터치패드 사이즈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이 터치패드를 보이도록 설정할 경우 좌측에 그린바가 우측에는 엘로우바가 보입니다. 이렇게 이용해본 후 익숙해졌다면 터치바를 숨긴 후 사용하면 될 듯 합니다. 또한, 민감도도 설정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민감도는 최대로 두는 것이 실제 사용하는데 있어 편리할 듯 합니다.

그린바를 실행시 주소록이 보이도록 설정했다고 하면 그린색 바를 터치하고 화면 중앙으로 드래그 그리고 숫자를 적으면 해당 번호로 설정한 사람의 전화번호가 뜨면서 전화, 문자 등을 할 수 있게 해줍니다. 엘로우 바의 경우 어플 설정을 했다면 엘로우 바를 터치 그리고 화면 중앙으로 드래그, 실행하고자 하는 어플의 숫자를 그리면 해당 어플이 실행됩니다. 

앞서 언급했지만 저와 같이 손이 작은 경우 이 슥삭 어플은 상당히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어플이 한정되어 있다라는 점을 봤을 때 필요로 하는 어플만 잘 등록해놓을 경우 무척 요긴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먼저 소개한 작업관리자와 연동해서 사용할 경우 더욱 편리한 갤럭시S3 멀티태스킹을 이용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갤럭시S3 자체의 성능이 향상된 만큼 그에 걸맞는 사용 역시 필요할 듯 합니다. 멀티태스킹 꼭 이용해보세요. 한층 편리해짐을 체험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이 글은 smartdevice.kr에 송고한 글입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