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NM 블로거의 글을 하나의 어플로 보자! TNM reader

TNM 블로거의 글을 하나의 어플로 보자! TNM reader

블로그가 참 많습니다.
저 역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고요.

최근 이런저런 일들로 다소 소란스러운 지금, 양질의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블로거가 되고자 혹은 이러한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거를 찾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정보도 얻고 제가 생각하지 못한 세상과 시야를 제공하는 이들의 글을 보는 것은 무척 즐거운 일이니까 말이죠.


이들의 글은 대부분 RSS 리더로 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조차 잘 모르시는 분들 혹은 귀찮은 분들에게 꽤 괜찮은 어플을 하나 소개해볼까 합니다

TNM reader(
티엔엠리더)입니다.
TNM reader는 말 그대로 TNM이 만든 readerTNM은 다양한 카테고리의 블로거 들과 파트너를 형성하고 있는 국내 최초최대 규모의 소셜 창작자 네트워크입니다. 현재 약 230명 정도의 블로거와 파트너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 TNM reader는 이들의 글을 어플 하나로 볼 수 있습니다. 저의 글 포함해서 말이죠. ^^ 물론 TNM에 속한 블로거 모두가 개개인에게 필요한 혹은 맞는 블로그는 아닐 것입니다. 하지만 나름의 기준을 통해 파트너로 이뤄진 블로거 들의 글을 하나의 어플로 볼 수 있다라는 점만은 분명 편리해 보입니다.

iOS
: http://goo.gl/Khl1D
안드로이드용http://goo.gl/yCq8q


TNM reader
는 홈, 카테고리, 북마크, TNM 소식, 설정으로 이뤄져 있습니다. 먼저 홈 화면은 최신 글, 관심 블로그, 핫스토리로 나눠집니다.


첫화면에 보여지는 내용은 설정을 통해 최신글 혹은 관심 블로그 글로 설정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글은 말 그대로 TNM 파트너 블로거 들의 최신글을 모두 볼 수 있는 탭이며 관심 블로그는 자신이 원하는 블로그만을 선택해 볼 수 있습니다 


다만 최신글은 물론 관심 블로그, 핫스토리 모두 각 글마다 제목과 글 내용만이 보여져서 누구의 글인지 확인할 수 없어 '어떤 블로거의 글이냐'에 따라 글을 선택하는 이들에게는 조금 불편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카테고리는 각 과학&기술, 디지털&디바이스, 엔터테인먼트 등 각 카테고리 별로 글을 분류해놓아 자신이 원하는 카테고리의 글을 편리하게 읽을 수 있습니다.


각 카테고리를 선택하면 카테고리별 글을 읽을 수 있으며 카테고리 블로그도 한눈에 살펴볼 수 있습니다. 물론 바로 관심 블로그로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읽고 싶은 글을 선택하며 공유하기, 북마크, 관심블로그, 설정 등의 카테고리가 보입니다. 공유하기는 말 그대로 이메일, 트위터, 에버노트, 카카오 링크 등으로 공유할 수 있으며 북마크는 자신이 읽은 글들을 북마크로 설정하여 다시 볼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관심 블로그를 설정하여 자신이 원하는 블로거의 글만 읽을 수도 있습니다.

간단하게 소개해봤는데요. 아직 안정화가 덜 됐는지 사용하면서 자꾸 튕김이 발생하네요. 제 아이폰3GS가 조금 버겁게 느끼는 건지 모르겠지만 말이죠. 조금 더 가볍고 안정감 있게 구동됐으면 하는 아쉬움도 있습니다.


200
명이 넘는 블로그의 글을 한 어플로 볼 수 있다라는 점은 분명한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자신이 원하는 카테고리, 자신이 원하는 블로거 들의 글만을 볼 수 있다라는 선택의 폭도 있고요. 상당히 빠른 정보에 민감한 분들이라면 또, 하나의 주제로 정말 다양한 시각으로 바라보는 이들의 글을 읽고 싶어하는 분들이라면 강력하게 추천해봅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이패드용 어플이 좀 빨리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아무래도 더 큰 화면으로 보는 것이 더 좋으니까 말이죠. 또한, 스마트폰과 태블릿 간에 북마크 혹은 관심블로그가 연동되어 하나의 기기에서만 설정할 수 있었으면 좋겠단 생각도 듭니다.

 

  Comments,   2  Trackbacks
  • TNM 파트너 이신분들은 방문자수 좀 늘겠는데요. ^^

    아...TNM 가입하고 싶은데...
    가입 가능 조건이 예전보다 까다로워 지고 있는듯 해요 ㅠ_ㅠ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