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CP 컬럼

아이폰 4 이렇게까지 해서 사야 할까? 이젠 냉정해질 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급격하게 블로그 방문자 수가 늘었습니다. ^^

궁금했습니다. 왜 일까? 하고 말이죠.

그래서 유입경로를 보니 쇼폰케어, 아이폰 보험, 할부승계 등으로 검색해서 많이 방문한 듯 합니다. 보험, 쇼폰케어, 할부승계 이 세가지로 유추되는 것은 딱 하나입니다. 바로 아이폰 4입니다. 아이폰 4 국내 출시가 다음달 바로 코앞으로 갑작스럽게’(아주 중요한 단어. 갑작스럽게) 다가오면서 기존 아이폰 3GS를 사용하는 70만명은 화들짝 놀라게 됩니다. 물론 아이폰 4에 관심없는 분도 계십니다. 하지만 전 화들짝 놀란 1
에 포함됩니다.

그리고 어떻게 하면 아이폰 4를 가질 수 있을까 고민을 합니다.

그러다 보니 쇼폰케어와 아이폰 보험 그리고 할부승계에 대한 관심이 많아진 듯 합니다. 그런데 우려가 되는 것은 쇼폰케어와 아이폰 보험이 유난히 많다는 것입니다. 이 두가지 키워드는 아이폰 4 구매를 위한 양지의 방법보다는 음지의 방법으로 유혹하기 때문입니다.

쇼폰케어는 4월 이전 가입자의 경우 분실 시 상위 기종으로 추가금을 내고 변경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4월 이후로는 분실 시 동종 모델로만 변경할 수 있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참고로 전, 4월 이전 쇼폰케어 가입자 입니다.

, 4월 이전 쇼폰케어 가입자는 내 책상 서랍에 아니면 내 침대 바닥에 잃어버리고 분실했다 신고하면 아이폰 4로 구매할 수 있게 됩니다. 큰 돈들이지 않고 말이죠. 더구나 내 책상 서랍이나 침대 밑에 잃어버린 아이폰 3GS는 음악, 영화, 게임을 할 수 있는 아이폰 터치가 됩니다.

http://www.todaysppc.com/gong/iphone.php -->
위약금 확인하기.

하지만 이건 보험사기에 해당합니다. 절대 해서는 안되며 생각해서도 안되는 행위입니다. 이 경우 정말 분실한 분들에게 피해가 갈 수 있는 상황이 올 수 있습니다.

지금 여기저기서 보상판매를 해달라 할부승계를 해달라 라는 요구가 나오고 있습니다. , 아이폰3GS 가격을 갑자기 낮추면 얼마 되지 않아 산 우리는 뭐가 되는가? 하는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아이폰 4 출시에 맞춰서 전세계 적으로 아이폰 3GS 가격을 낮췄습니다. KT가 가격을 내린 것이 아닌 애플사의 지시로 내린 것입니다. 아마 KT가 가격을 마음대로 할 수 있었다면 아이폰 4 공식 출시 발표 한참 전에 이미 가격을 낮춰 판매했을 것입니다. 바보가 아닌 이상 아이폰 4 출시 이후가 되서야 가격을 낮추는 행위는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 판매를 시작한지 이제 약 7~8개월 정도 된 폰. , KT로 출시된 아이폰 중 가장 오래 사용하신 분이 고작 2년 약정 중 7개월 정도를 사용했을 것입니다. 아직은 신품이라고 봐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하지만 아이폰 4라는 신제품이 나왔다고 아이폰 3GS를 줄 터이니 보상판매를 해달라고 합니다. , 아이폰 3GS 할부금에 아이폰 4 할부금 여기에 실제 요금제까지 더해서 낼 테니 할부승계를 해달라고 합니다. 조금 더 냉정해져야 할때가 아닐까요? 고작 6~7개월 사용한 폰을 할부승계 해달라는 요구를 했을 때 이를 수용할 경우 여론의 부정적인 이미지가 남을 수 있습니다. 멀쩡한 폰임에도 소비를 부추기는 업체가 될 수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할부승계를 요구하고 보상판매를 요구하는 것은 무리한 욕심이 아닐까 합니다.

정말 아이폰 4가 필요한 분들에게는 어떻게든 구매하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신제품이 출시됐기 때문에 분위기에 휩쓸려서 또는 산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그 가격으로 아이폰 4를 구입할 수 있을 것 같아서 하는 생각은 버려야 할 때가 아닐까 합니다. 지금 쓰고 있는 아이폰 3GS도 제대로 다 사용하는지 그리고 아이폰 3GS를 사용하는데 불편한 게 많고 또 이 불편함을 아이폰 4가 정말 해결해 줄 수 있는지 신중하고 꼼꼼히 살펴봐야 합니다.

100
만원에 가깝게 출시될 겁니다. 아이폰 3GS 80~90만원 돈 이었습니다. 물론 보조금이 나와 실제 소비자가 체감하고 내야 하는 금액은 얼마 안되지만 이 금액이 과연 길게는 6~7개월 짧게는 1~2개월 쓰고 바꿔야 할 폰인지 그리고 아이폰 4가 출시되기 이전에 그렇게 열광하고 칭송해 마지 않던 폰이였는지 진중하게 생각해야 할 때일 듯 합니다.

통신사에 요구할 것은 산지 얼마 안됐는데 왜 가격을 내리냐? 그리고 신제품을 왜 이리 빨리 출시하냐? 할부 승계해라~ 보상 판매하라~라는 요구보다는 더 나은 요금제를 출시하고 더 나은 서비스를 요구하는 것이 더 중요할 때가 아닐까 합니다.

어쩌다 보니 KT를 두둔하게 된 듯도 한데 저도 KT가 할부승계를 하고 보상 판매를 했으면 좋겠습니다. 어제 할부승계 소식을 듣고 바로 글을 썼습니다. 꼭 사고 싶은 마음에서 말이죠. 하지만 하루가 지나고 조금 냉정히 생각하니 이렇게 까지 해야 하나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냉정하게 봤을 때 아닌 건 아니라는 생각이었습니다. 보험사기를 하고 6개월 만에 폰을 무리하게 바꿀 만큼의 상황인지 냉정한 시선으로 봤으면 합니다.


  • ㅎㅎ 2010.06.11 00:43

    아이폰이 왜 끌렸을까????
    난 디자인. 어플과 우월한 기능.
    4가 나왔데....
    디자인 마니 끌려.
    기능 완전 업그래이드......


    님 아이폰이 왜 우리에게 어필했었는지 빠졌네요.
    그 아이폰이 아이폰 4가 되어 업그레이드 되어 돌아왔네요.
    우리에겐 님말대로 길게 7개월여이지만
    아이폰이 언제나온지 아시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 아이폰이 4가 나왔습니다
    안땡기면 이상한거 아닌가요????

    님이 무슨말을 어필하려는지 알겠지만서도
    아이폰4에대한 동경과 지름신은 막을길이 없을듯해요.

    아이폰 3gs가 9개월여전에 출시된 폰이라면 입장이 다르겠지만...
    아이폰 3gs는 좀된폰이죠.....
    그 좀된폰을 케이티가 들여온거고요.....

    아이폰3가 우리나라안에선 굉장한 혁신인폰이지만
    애플자체에선 구기종에 불과합니다.

    단지 우리나라에 늦게 들여왔다는 이유만으로
    우리가 4에 끌려하지 않을이윤없죠.

    과거 몇년간 대세에 한발두발 늦었지만
    앞으론 새로운 모델이 나올때마다 뜨거워질듯하네요..

    님이 무슨의도로 쏫는지 이해합다^^

    • 7722 2010.06.11 11:07

      ㅎㅎ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국내에 아이폰3GS가 들어온지는 이제 반년된 거지만, 전세계적으로 풀린건 꽤 됐죠.

      아이폰 사신 분들 이거 모르고 사신거 아니자나요.
      소위 말하는 애플빠분들..그리고 애플매니아, 아이폰 유저분들은..
      "아이폰4세대 기다릴까요 당장 3GS살까요?"란 질문에.
      그분들은 항상 이렇게 대답하죠
      "지금 사도 충분히 메리트 있다! 최고의 폰이다!"
      "아이폰4 발표되기 전까진 우린 iphoneOS4.0으로 업글될테니 걱정마라."

      발표된 이후.
      이제는 태도가 돌변하네요.
      자신들 욕심만 채우려고 갖가지 잔머리를 굴려가면서..

      아이폰4가 좋고 안좋고를 떠나서..
      기업에만 상도덕 요구하지말고..
      소비자들도 최소한의 양심을 갖고 행동하셨으면 합니다.

      물론 저도 아이폰3GS 예판 구매자인데요.
      OS4 무료업글 해주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 2010.06.11 12:29

    글 잘 읽었습니다!! 3Gs 유저로서 전적으로 동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