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Wibro와 HSDPA의 경쟁 가속화
무선 이동 통신 시장은 HSDPA 전국망 구축에 따른 SKT와 KTF의 HSDPA에서

점차 Wibro로 빠르게 이동이 되고 있다. 특히, KTF는 차세대 시장의 선두

주자로 올라서기 위해 최근 Wibro의 적극적인 공세를 펼치고 있다.

여기에, 2G와 3G의 밸런스를 통한 ‘듀얼 네트워크’ 전략을 표방한 SK

텔레콤과 3G 경쟁에서 한층 벗어난 KTF 점점 HSDPA망과 Wibro망을 가진

SKT와 KTF의 경쟁은 점차 더 뜨거워질 전망이다. 최근에 HSDPA망의 무제한
 
프로모션 서비스는 종료하였지만 Wibro 현재 무제한 프로모션을 진행
하고 있다. 하지만 양 사의 지나친 경쟁으로 인해 망이 안정화 되기도 전에,
 
시급히 서비스를 시작을 해서 인지 아직도 일부 교외지역, 지방, 지하 등에

서는 통화가 불가능해 사용자들의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 몇몇 소비자는

“초기에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들만 베타테스터가 되어버렸다”며 강한
 
불만을 제기했다. SKT와 KTF는 안정화 작업을 통해 음영지역을 최소화 해

늦어도 9월에는 최적화를 이룬다는 계획이다.


  Comments,   0  Trackbacks
  • 만두얏
    폰트가 넘작아요 ㅠ.ㅠ
  • Roven
    만두얏//저는 파이어폭스라서 그런지 댓글과 트백백외에는 잘보이네요
    pcpinside//hsdpa랑 wibro 가능지역 어디나와있는지 지도 구할길 없을까요..ㄱ-;섯불리 못지르겠더라구요..ㄱ-
  • PCP Manager
    HSDPA의 경우 휴대전화가 터지는 곳에서는 거의 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에비해 Wibro의 경우엔 서울전역과 성남 및 분당 지역에 한하여 서비스가 됩니다.
  • 왠지 한국 자체가 이미 거대한 테스트베드가 되어버린 듯한 심정이네요... 기업도 손해고 소비자도 손해...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