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전체 (3434)
애플 아이폰X(iPhoneX) 사전예약 사은품은 무엇?

애플 아이폰X(iPhoneX) 사전예약 사은품은 무엇?

아이폰X 정식출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이미 17일 아이폰X 사전에약을 진행한 SK텔레콤은 시작 3분만에 완판되었으며 9시 30분에 시작한 2차 예약 역시 1분 50초만에 매진됐다.

물론 아이폰X 물량이 기존 아이폰 제품들에 비해 부족하기에 나온 결과로 치부할 수 있지만 반대로 아이폰X 64GB 모델의 가격이 136만원대로 구매 결정이 쉽지 않았다라는 점을 고려해볼 때 여전히 아이폰X에 대한 관심이 높다라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아무튼 아이폰X의 물량은 전세계적으로 부족한 지금, 아이폰X를 구매하기 위해서는 조금 빠른 결정이 필요하지 않을까 한다.

아이폰X 사전예약 사은품은?

아마도 스마트폰을 구매할 때 사전예약 사은품이 어떤지를 많이 알아보게 되는데 국내 48만명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우주폰을 기준으로 아이폰X 사전예약 사은품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아이폰X 사전예약하러 가기 : http://cafe.naver.com/phonebus/1823597

우주폰 사전예약 혜택은? http://cafe.naver.com/phonebus/1798645

우선 아이폰X 사전예약 번호이동의 경우 구입한 모든 이들에게 애플 정품 에어팟과 액정보호필름 그리고 케이스를 기본 제공한다.

이미 에어팟이 있는 경우라면 네모닉 프린터, 누구미니(NUGU mini), 돌체구스토 지니오2, 범블비 드론 CX캠프로, 안드로이드 태블릿 뮤패드7S, 대우 에어플라이어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특히 에어팟 사은품을 제외한 나머지 상품들의 경우 추가 25종의 특별 사은품을 제공한다.

샤오미 5000mAh 보조배터리와 케이스, 블루투스 스피커, 삼성 정품 YL이어폰, 무선 충전패드와 함께 추가 20종의 사은품, 총 25종을 모두 제공된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사진예약 후 개통한 모든 고객에게 제주도 2인 2박3일 왕복 항공권(제휴업체 최소 2일 숙박)과 제주 렌터카 48시간 이용권을 제공한다.

추첨 이벤트도 있다. 개통까지 완료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5명에게는 아이폰X 무료 공기계를, 또다른 5명에게는 아이패드10.1 64GB 공기계를 제공한다. 10명에게는 애플 정품 에어팟과 20명에게는 아이폰X 1년치 요금(29요금제 기준)을, 30명에게는 아이폰 전용 애플케어 서비스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이외에도 애플 정품 라이트닝 독, 뮤패드 10.1S, 인스탁스 미니 90 플라로이드 등도 추첨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후기 작성 후 기프티콘 신청한 모든 이들에게 기프티콘을 제공한다.

참고로 이 사은품은 당연히 통신사에서 별도 지원하는 할인 혜택을 모두 받은 후 별도 제공받는 사은품이다. 각 통신사별 제휴된 카드를 사용할 경우 추가할인을 받을 수 있다.

마지막으로 우주폰에서 직접 중고폰을 매입하고 있다. 기존 사용하던 중고폰을 온라인 최고가로 매입, 다소 부담이 가는 아이폰X 구매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듯 하다.

수능생이라면 요금혜택까지

98~11년생이라면 수능 프로모션으로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더욱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경우 band데이터퍼펙트S의 경우 월 75,900원이지만 수능 프로모션 16,390원과 선택약정 할인 18,975원을 지원받아 40,535원으로 이용(6개월간)할 수 있다. 

KT 역시 Y24 65.8 요금제를 선택할 경우 기본 65,890원을 내야하지만 수능할인 14,390원에 약정 할인 16,500원이 더해져서 35,000원에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미 사전예약은 Start!

17일부터 사전예약판매는 시작됐다. 앞서 언급했듯 아이폰X의 물량이 부족한 만큼 빠른 선택이 필요한 시점이다. 우주폰의 경우 이미 5년 동안 사전예약을 진행해왔으며 많은 혜택으로 제품별 1,000여건 이상의 개통을 진행해왔다. 또, 2년 약정이 아닌 1년 약정을 원하는 경우 역시 우주폰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1년만 사용하고 해지해도 위약금은 0원이다. 배송 역시 빠르다. 선배송/후개통으로 진행 최대한 빠르게 제품을 배송할 예정이다.

통신사를 통해 사전예약에 실패한 분들이라면 한번 우주폰을 통해 사전예약 정보를 꼼꼼히 살펴보고 결정하는 것도 좋지 않을까 한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 이 글은 우주폰으로부터 소정의 포스팅 비용을 지원받아 작성한 글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아이폰8, 아이폰8플러스 그리고 아이폰X 수리 비용은 얼마일까?

아이폰8, 아이폰8플러스 그리고 아이폰X 수리 비용은 얼마일까?

국내 애플 공인 서비스 자격(Apple Authorized Service Provider)을 가지고 있는 KMUG가 아이폰8(iPhone8)과 아이폰8플러스(iPhone8Plus)모델에 대한 수리 비용을 공개했다.

아이폰8 수리비용

리퍼비시 : 499,000원
스크린 교체 : 232,000원
배터리 교체 : 99,000원

 

아이폰8플러스 수리비용

리퍼비시 : 559,000원
스크린 교체 : 255,000원
배터리 교체 : 99,000원

아래 링크를 통해 다른 아이폰 모델에 대한 서비스 가격도 확인할 수 있다.

http://asp.kmug.co.kr/price.php

스크린교체 비용의 경우 화면 사이즈에 따라 고정된 비용으로 청구된다. 아이폰7플러스와 아이폰6S플러스까지 스크린 교체 비용은 동일하며 배터리의 경우 아이폰4S를 시작으로 그 이후 출시된 모든 제품이 99,000원으로 동일하다.

참고로 현재 국내 이동통신사의 경우 보험을 통해 배터리 교체 비용을 제외하고 리퍼비시나 디스플레이 교체에 따른 보상금액을 지원하고 있다. 예를들어 SK텔레콤 폰세이즈IV R Plan의 경우 최대 25만원의 보상금액을 지원하며 아이폰8플러스의 경우 사용자가 384,000원을 부담해야 한다. 디스플레이 교체의 경우 76,500원 정도 사용자 부담이 있다.

아이폰8의 경우 동일하게 최대 보상금액 25만원일 경우 사용자 부담 324,000원이며 디스플레이의 경우 69,600원 정도 부담해야 한다.

갤럭시노트8의 경우 디스플레이 파손으로 인한 교체시 부품비 222,728원이며 이외 수리비용(약 2만원)이 추가된다. 이 경우 아이폰8플러스 디스플레이 교체 비용과 거의 유사하다. 배터리 교체 비용의 경우 갤럭시S8 당시 약 38,500원으로 이와 유사하거나 약간 더 비쌀 수 있다. 다른 제조사 역시 약 3~4만원대인데 반해 아이폰 배터리 교체 비용은 약 10만원 정도로 상당히 비싼 가격을 지불해야 한다.

아이폰X는?

아이폰X(iPhoneX) 스트린 교체는 279달러, 한화로 환산시 대략 30만원 초반대이며 리퍼비시 비용은 64GB 모델의 새제품 구매 비용의 절반인 549달러로 약 60만원 정도다. 비용만 봤을 때 다른 아이폰과 비교해서 비싸다 할 수 있지만 단순 퍼센티지로 따질 경우 다른 아이폰 모델과 비슷한 수준이다.

물론 애플케어+ (AppleCare+가 있기에 조금이나마 부담감을 줄일 수 있다. 보증기간을 1년 늘려주고 파손시 2년간 최대 2회까지 수리 받을 수 있는 애플케어 플러스의 구입 가격은 199달러(한화 약 23만원) 정도로 이를 구입할 경우 디스플레이 수리비용 29달러(한화 약 3만5천원), 리퍼비용 99달러(한화 약 12만원) 정도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나만의 여행 에세이를 만들다. 마이스티커북 시리즈 '스티커 트래블 북'

나만의 여행 에세이를 만들다. 마이스티커북 시리즈 '스티커 트래블 북'

누구나 추억 가득한 여행을 기록으로 남기고 싶어한다. 그저 눈으로 보고 머리 혹은 마음 속에 담아두는 이들부터 구글맵에 표시하거나 일기를 쓰거나 사진으로 남기는 등 나만의 방식으로 여행을 기록하고 있다.

어떤 방법이 무조건 좋다고 할 수는 없지만 여행을 계획하고, 준비하는 과정부터 여행을 하는 그 순간까지도 아주 특별하게 기록하는 방법이 있어 소개해볼까 한다. 바로 마이스티커북 시리즈 중 '스티커 트래블 북'이다.

여행 다이어리, 스티커 트래블 북

이 책은 여행을 계획하고 준비하고 여행을 즐기는 모든 순간을 도와주며 무엇보다 나의 여행을 특별하게 기록할 수 있다.

여행과 관련한 일러스트 풍의 다양한 스티커(20장)와 체크리스트 10장을 제공해서 여행의 기억을 글 뿐만이 아니라 스티커 등을 통해 더 풍부하게 담아낼 수 있다.

책에 담긴 세계 지도에 내가 다녀온 여행지를 체크할 수 있고 또, 앞으로 어떤 여행지를 갈지 선택할 수 있다. 그리고 체크리스트를 통해 준비물을 기록해서 내가 어떤 것들을 챙겨가야 할지 정리할 수 있으며 시간이 흐른 뒤에는 내가 어떤 것들을 가지고 여행을 떠났는지 확인할 수도 있다.

캐리어 그림 안에 꼭 잊어버리면 안될 것들을 글이 아닌 스티커로 남겨 놓치지 않고 챙겨갈 수 있으며 나만의 여행 에세이를 아기자기하게 꾸밀 수 있다.

여행 중에도 그날의 여행 테마는 무엇인지 날씨는 어땠는지 어떤 스케줄로 이동할 것인지를 미리 체크하거나 기록할 수 있으며 마찬가지로 글이나 스티커를 통해 그 날 봤던 것, 먹었던 것 그리고, 누군가를 만났던 것, 구매했던 것등을 다채롭게 기록할 수 있다.

개인적으로 휴대용 모바일 프린터와 함께라면 더욱 멋진 에세이로 만들 수 있지 않을까 한다. 폰으로 사진을 찍고 찍는 즉시 출력해서 그 순간을 스티커 트래블 북에 붙여 기록한다면 더욱 알찬 에세이로 완성되지 않을까 한다.

꼭 기록하길...

시간이 지나 머리 속에 담겨 있던 기억들이 서서히 지워지기 시작하면 왜 기록하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생기게 된다.

조금은 귀찮을지라도 혹은 익숙치 않을지라도 막상 여행의 시작과 중간 그리고 그 끝을 기록하고 나면 또, 시간이 흘러 한장씩 한장씩 넘기다 보면 무척이나 잘했다라는 생각이 들게 된다.

무언가 기록해 남긴다는 것은 참 멋진 일이다. 설령 그 독자가 나 혼자일지라도 말이다. 꼭 이 책이 아니어도 여행의 순간을 기록하길 권해본다. 물론 이 책을 이용한다면 더욱 다채롭고, 컬러풀한 추억으로 남길 듯 하다.

참고로 이 마이스티커북 시리즈는 시리즈라는 이름답게 여행 뿐만 아니라 요리 레시피, 인테리어, 다이어트 그리고 아이의 성장을 기록할 수 있는 베이비까지 다양하게 있다.

단순히 추억을 기록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시간이 흘러 함께 추억하며 볼 수 있는 책으로 또는 시간이 흘러 잊어버릴 수 있는 다양한 정보를 디테일하게 기록해 나중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책이 되지 않을까 한다.

여친 그리고 아이가 있는 집에 뜻 깊은 선물이 될듯 하다. 한해가 거의 마무리되는 시점에 좋은 선물이 되지 않을까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LG전자의 새로운 게이밍 노트북, 모니터를 만날 수 있었던 지스타 2017

LG전자의 새로운 게이밍 노트북, 모니터를 만날 수 있었던 지스타 2017

벡스코에서 성대하게 열리고 있는 지스타2017(G-Star) 참관을 위해 부산에 다녀왔다. 게임을 (스타크래프트 업저버로 러쉬를 들어가고 카트라이터 노랑장갑을 벗어나지 못했던 수준으로) 하는 것보다 보는 것에 더 만족하는 필자에게 지스타는 무척이나 새롭고 흥미로운 행사였다.

260여대를 전시한 LG전자

더욱이 게임 뿐만 아니라 게임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디바이스까지 함께 공개되어 더욱 볼거리 많은 행사였다.

특히 LG전자는 PUBG의 배틀그라운드, 블루홀의 AIR, 넥슨 오버히트 등과의 협업을 통해 이 게임들을 새로운 LG게이밍 노트북과 게이밍 모니터 그리고 V30 등으로 누구나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다양하게 준비했다.

<엔비디아 부스에 설치된 LG 게이밍 노트북>

LG전자 부스는 물론 블루홀, 엔비디아 부스 등 약 260여대를 설치, 어디서나 쉽게 LG전자 제품을 만날 수 있고 직접 체험할 수 있었다.

게이밍 노트북 같지 않은 게이밍 노트북

지스타2017을 통해 공개한 LG전자 게이밍 노트북 LG 울트라PC GT(15U780)의 한줄 평은 '게이밍 노트북 같지 않은 게이밍 노트북'이라고 말할 수 있다.

나쁜 평가가 아니다. 일반적인 게이밍 노트북의 화려한 외관과 휴대하기 힘든 크기, 무게와는 완전 거리가 먼 게이밍 노트북이라는 이야기다. 물론 이런 디자인이 처음은 아니다.

이미 출시한 15G870 역시 외형은 전혀 게이밍 노트북 스럽지 않은 디자인으로 출시한바 있다. 하지만 LG 울트라PC GT(15U780)는 여기서 한단계 더 발전했다.

<함께 전시된 LG전자 게이밍 노트북 위 : 15G870, 아래 : 15U780>

LG 울트라PC GT(15U780) 성능은 게이밍 노트북 다운 엔비디아(Nvidia) Geforce 1050을 탑재했으며 인텔 8세대 i7 프로세서를 적용했다. 하지만 LG만의 경량화 기술을 접목해서 두께를 19mm로 줄였으며 무게 역시 1.9kg으로 충분히 휴대하고 다닐 수 있는 외형으로 꾸몄다.

<위 : LG 그램, 아래 : 15G870>

또한, 일반 노트북스러운 평범한 디자인(?)으로 꾸며 게임 뿐만 아니라 디자인 작업, 영상 편집 등 뛰어난 성능을 더욱 폭넓게 사용할 수 있는 업무용 노트북으로 활용 할 수 있다. 게임하는게 나쁜건 아니지만 적어도 '나 게임해!'라고 여기저기 티내지 않을 수 있다.

특히 어댑터 역시 초경량으로 기존 울트라북 수준의 어댑터를 적용 더욱 휴대성 높은 노트북으로 만들었다.

화려한 게이밍 모니터

새로운 게이밍 모니터도 함께 선보였다. 후면 화려한 LED 조명을 탑재한 'LG 게이밍 모니터 위닝 포스 라이팅'이다. 후면에 위치한 LED가 벽면에 반사되면서 화려하면서도 SF 적인 느낌을 물씬 풍겨낸다. 참고로 총 6가지 색상으로 직접 선택할 수 있다.

성능 역시 게이밍 모니터 다운 스펙을 갖췄다. 32인치 QHD 해상도(2,560X1,440)와 엔비디아 G-Sync 지원을 통해 기본 144Hz, 최대 165Hz 고주사율로 더욱 부드러운 화면 구현 등 최고 수준의 게임 환경을 누릴 수 있다.

게임모드, 다크맵모드(Black Stabilizer), 조준점 모드(Crosshair), 액션모드(DAS) 등 다양한 모드를 제공하고 있고 더욱 세밀한 사용자 설정 역시 가능하다. 또한, 가로, 세로 피벗과 스위블, 틸트, 높낮이 등 책상 높이, 사용자 신체에 맞게 자유롭게 모니터 각도를 조절할 수 있다.

V30으로 오버히트를!

넥슨의 새로운 모바일 게임인 오버히트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그것도 LG전자의 새로운 스마트폰 V30을 통해서...

V30만의 별도 부스도 마련해서 직접 V30의 특장점도 확인하고 오버히트 게임도 직접 즐길 수 있었다.

배틀그라운드 코스프레를 만나러 LG부스로!

마지막으로 LG부스에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LG전자의 와이드 게이밍 모니터를 통해 레이싱 게임도 할 수 있고 또, 틀린 그림 찾기를 통해 경품을 받을 수 있다. 

LG부스 한쪽에는 배틀그라운드 게임 경기를 관전할 수 있도록 꾸몄으며 이 무대를 통해 퀴즈 이벤트 등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무엇보다 LG부스 한쪽에는 배틀그라운드 코스프레 모델을 만나볼 수 있으며 다양한 부스에서 놀라움 가득한 코스튬의 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지스타 참관은 이번이 처음이어서였을까? 무척이나 새로웠고 왜 미쳐 더 빨리 이런 문화를 즐기지 못했을까 하는 아쉬움이 들만큼 즐거웠다.

VR 기기와 함께 접목된 위와 같은 게임은 정말 집에 놓고 하고 싶을 정도로 매력적이었다. 이제 하루 남은 지스타2017. 새로운 게임 그리고 새로운 디바이스를 보고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움이 가득한 만큼 꼭 관람해보길 권해본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 이 글은 LG전자로부터 소정의 포스팅 비용을 지원받아 작성한 글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30만원대 빅스비 태블릿 삼성 갤럭시탭A 8.0 2017 사용후기

30만원대 빅스비 태블릿 삼성 갤럭시탭A 8.0 2017 사용후기

베젤리스 스마트폰이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화면 크기가 점점 커지고 있다. 그러면서 7~8인치 태블릿의 설자리는 점점 줄어들고 있다. 그럼에도 조금 더 큰 화면으로 영화를 보고, 게임을 하고 책을 읽고, 인터넷 서핑을 원하는 이들을 위해 하반기 새로운 태블릿이 SK텔레콤을 통해 출시됐다.

갤럭시탭A 8.0 2017(SM-T385)

이미 해외시장에서는 정식 출시된 갤럭시탭A 8.0 2017은 가격과 성능의 타협점을 어느정도 고려한 제품으로 평가할 수 있다.

운영체제 : 안드로이드 7.1.1 누가
디스플레이 : 8인치 HD 디스플레이(480nit)
프로세서 : 퀄컴 스냅드래곤425
메모리 : 2GB
내장스토리지 : 32GB(마이크로 SD 슬롯 지원)
카메라 : 전면 500만 화소, 후면 800만 화소 LED 플래시 탑재
배터리 : 5,000mAh
기타 : USB Type C, 헬로빅스비 지원, 4G LTE
컬러 : 블랙, 실버
가격 : 230달러

저가시장에서는 중국산 안드로이드 태블릿과 고가 시장에서는 애플 아이패드와 경쟁해야 하는 상황에서 갤럭시탭A 8.0 2017은 중국산 안드로이드 태블릿과 경쟁하는 제품이기에 스펙상 성능에 대해 아쉬움이 있을 수 있지만 이 제품의 포지셔닝을 생각하면 어느정도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하다. 

갤럭시탭A 8.0의 장점 혹은 특성을 꼽자면 삼성이라는 브랜드와 헬로빅스비, USB Type C, 보안폴더 여기에 갤럭시노트8과 동일한 삼성 익스피리언스 8.5 UX를 적용했다라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대략적인 벤치마크 결과는 다음과 같다.

갤럭시탭A 8.0 2017(SM-T385)만의 차별성은?

가장 최근 출시한 태블릿 중 LG G패드4 8.0 LTE 모델은 나름의 차별성을 가지고 출시했다. 마치 모듈형 기기 처럼 스피커겸, 보조배터리 겸, 거치대겸, OTG 역할까지 1인 4역을 하는 플러스팩을 함께 출시한바 있다.

갤럭시탭A 8.0 2017은 헬로 빅스비를 지원한다. 별도 빅스비 버튼은 없다. 카드형식으로 다양한 정보, 이메일, 일정, 날씨 등을 한눈에 보여주는 헬로 빅스비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나만의 비밀 금고가 되어 그 안에 원하는 앱, 연락처, 사진 등의 다양한 파일을 보관할 수 있는 보안폴더를 제공한다. 또, 저가형 모델임에도 USB Type C를 지원한건 LG G패드4와는 다른 차별점이라 할 수 있다.

삼성 플로우(Samsung Flow)도 기본 지원한다. 이 앱을 통해 현재 사용 중인 스마트폰과 연결할 경우 스마트폰으로 오는 모든 연락처나 문자 등을 태블릿으로 보낼 수 있다. 이동 중 태블릿을 이용할 경우 굳이 스마트폰을 꺼내지 않고 현재 손에 들고 있는 태블릿으로 대신할 수 있다라는 장점이 있다.

확실히 큰 화면이 주는 시원함

예를들어 SK텔레콤 사용자라면 8인치 커다란 화면을 통해 옥수수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무료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아무리 6인치 이상으로 커진 갤럭시노트8을 사용하고 있지만 태블릿이 주는 큰 화면에는 확실히 미치지 못한다.

참고로 SK텔레콤의 경우 태블릿에 특화된 요금제 T탭(T Tab)을 출시한바 있다. T탭9/18/24/30으로 총 4가지로 나눠지며 각각 500MB, 1GB, 2GB, 3GB의 데이터를 제공하며 여기에 SKT 전용 미디어 플랫폼인 옥수수(OKSUSU)를 이용할 수 있는 전용 데이터 1GB를 매달 추가로 제공한다. 또한, 옥수수 실시간 80여개의 TV채널을 볼 수 있다. 이를 통해 프로야구, 드라마, 영화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참고로 옥수수를 사용하지 않는 고객을 위해 옥수수 데이터 대신 요금제에 따라 기본 600MB, 1GB, 2GB를 추가로 받거나 안심옵션을 추가 혜택으로 선택할 수 있다. 추가혜택은 월 1회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다.

또한, T탭 요금제 가입시 데이터 함께 쓰기를 옵션으로 선택하면 태블릿 기본 데이터를 모두 소진한 후 스마트폰의 기본 데이터를 태블릿에서 이용할 수도 있다.

삼성 갤럭시탭A와 LG G패드4의 장단점은?

아쉬운 점은 LG G패드4보다 조금 떨어지는 성능이다. 큰 차이는 아니지만 G패드4의 경우 스냅드래곤435와 FHD(1,920x1,080) IPS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반면 갤럭시탭A는 이보다 낮은 HD 해상도와 스냅드래곤425를 채택했다.

크기는 G패드4의 세로 길이가 더 긴 반면 무게는 G패드4가 290g으로 324g의 갤럭시탭A보다 가볍다. 장시간 사용하기에 G패드4가 조금 더 적합하다.

<아래 : LG G패드4, 위 : 갤럭시탭A 8.0>

실제 두 제품을 사용해본 소감을 정리하면 화면 전환이나 앱 실행 등에 있어 사실 큰 차이는 없었다. 다만, 화면의 선명도나 무게 등에 있어서는 LG G패드4가 배터리나 보안폴더, 삼성 플로우 등의 소프트웨어 측면에 있어서는 갤럭시탭A가 조금 더 나은 모습이다.

화면을 중요시한다면 G패드4가 더 나은 선택이 될 수 있을 듯 하고 배터리 사용시간과 조금 더 풍성한 부가 기능을 중요시한다면 갤럭시탭A를 선택하면 될듯 하다.


PCP인사이드 인기글 보러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