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무서운 통신비를 절약하는 방법을 알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데이콤과 LG파워콤이 함께 통신비 절감왕 선발대회 이벤트를 연다고 합니다.

이는 가계 통신비가 저소득층의 가계 적자율을 높히는데 한몫을 한다는 조사결과나 2007년 5월 기준으로 1가구 4인 평균 15만원 이상이라는 (물론 지금은 그 두배를 육박하는 수준) 조사결과를 보면 통신비와 관련한 절감이 무엇보다 중요한 사항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명박아저씨가 이런저런 고런 통신비 인하와 관련한 이야기를 꺼내는듯 하더니 이동통신사에 맡긴다는 방안으로 획 돌아섰습니다. 뭐~ 사실상 '무조건 가입비, 통신료를 인하해' 하란 다고 내릴 이동통신사도 아니고 또 명박아저씨가 '기업은 마이 쁘렌즈'를 외치며 어깨동무하는 실정속에서 통신비 인하는 사실상 이동통신사의 손에 달려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듯 합니다.

또, SKT 한 관계자는 가계 통신비가 높아 진것은 통신료가 비싸기 때문이라기 보다는 사용인구와 사용량이 늘었기 때문이라는 말이 전해지면 이는 기본료와 통신요금은 몇년째 그 가격을 유지하고 있지만 통신비가 높아진것은 어린아이부터 나이드신 어르신분들까지 휴대폰을 개통하여 사용하고 또 사용인구 만큼 그 사용량이 늘어나 가계 통신비가 높아진것이라는 이야기입니다.

사실 이 말도 틀린 말은 아닙니다. 점차 사용량과 사용인구가 늘어나면서 1가구당 지출되는 통신비가 많아질수밖에 없는것이지요 더욱이 초고속 인터넷, IPTV, 무선인터넷, 인터넷 전화등 다양한 서비스가 등장하면서 저의 경우도 휴대폰, 인터넷, 무선인터넷비등 한달에 지출하는 금액이 많아졌습니다.

이러한 상황속에서 과연 통신요금을 줄일수 있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그리 심각하게 생각지도 않는 정부가 이를 바꿔주길 바라지만 말고 스스로 할수 있는 방법이 어떤것이 있을지를 먼저 생각해 보는것이 오히려 더 빠른 통신비 절감으로 이어지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스스로 통신비를 절감하는 방법에 대한 짧은 소견을 지닌 저의 생각을 그렇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표는 작년에 작성한 결합상품으로 현재 다소 차이가 있을수 있습니다. 참고만 하세요 ^^

첫번째 아직 만족스런 결합상품들이 출시되고 있진 않지만 초고속인터넷, IPTV, 휴대폰, 인터넷전화 등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는 분들은 결합상품을 신청하면 최대 20%까지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즉, 적어도 위에 나열한 서비스중 하나는 무료로 쓸수 있다는 이야기가 됩니다. KT와 KTF가 합병된다는 소문부터 SKT가 하나로를 인수한 부분까지 살펴보면 휴대폰 요금과 인터넷, 전화등 모든 서비스를 통합한 결합상품이 줄기차게 쏟아질것으로 보입니다. 이를 적절히 이용하시면 큰 할인혜택을 보실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료 출처 : 한국경제

두번째 사용하고 계신 신용카드를 적극 활용하는 것입니다. 위 표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각 은행권과 이동통신사들이 제휴하여 통신비를 할인받을수 있도록 하는 혜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큰 할인혜택은 아니지만 이러한 방법들도 조금씩 이나마 통신비를 줄일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 아닐까 합니다.

또한 이동통신사에서 제공되는 할인카드등을 최대한 이용하는 것도 또 하나의 절약방법이 됩니다. 영화사의 담합으로 영화할인이 아예 안되거나 할인폭이 확 줄어들어 예전과 같은 할인혜택을 받지는 못하지만 아직도 제과점, 편의점, 패스트푸드점등 아직 할인을 제공해주는 곳이 많은 만큼 최대한 활용하여 지출금액을 줄이는 것도 결국 통신비를 줄이는 방법이 될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분들이 원숭이란 말이 아닙니다. 이동통신사의 꾐에 넘어가질 않길 바라는 맘입니다.

세번째는 단기간이 아닌 장기간의 시간이 걸리는 방법입니다. 건방진 말일수 있겠지만 조삼모사에 관한 예를 많이 들고 있습니다. 즉 우선적으로 사용자들의 인식전환이 필요 하단 생각을 해봅니다. 현재 휴대폰을 구매함에 있어 어떤 서비스를 선택해야 통신비를 저렴하게 사용할것인가의 생각보다는 어떻게 해야 휴대폰을 저렴하게 구매할수 있을까에 초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저 또한 후자를 중요시한 휴대폰 구입을 해왔습니다. ^^;

정작 저렴하게 사서 비싼 돈주고 통신비를 지불한다면 이는 오히려 더 큰 손해가 아닐까 합니다. 차라리 제값을 주고 자신이 원하는 요금제, 부가서비스를 선택해서 사용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봤을 때는 더 저렴한 사용을 가능케 해주는 현명한 방법이 아닐까 합니다.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우선적으로 가계통신비를 줄일수 있는 가장 효율적인 방법이 아닐까 합니다. 혹여 이런 생각을 가지신 분들도 있으실듯 합니다. '못된놈들이 바뀌어야지 왜 우리가 바꾸려 노력하는냐?'는 맞습니다. 저도 그런 점들이 답답합니다. 하지만 우선 소비자들의 인식전환을 통해 이동통신사의 감언이설과 속이는 모습들에 쉽게 넘어가지 않는것도 중요하단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

아무튼 이 방법말고도 절약할수 있는 방법은 많으리라 생각됩니다.
힘들게 벌어서 쉽게 퍼주지 말고 힘들게 번돈 쉽게 나가지 않도록 해보시길 바랍니다.



신고
2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