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NX100 (2)
미러리스 카메라 NX200, MV800 발표. 샘플사진 몇 장 있습니다!

미러리스 카메라 NX200, MV800 발표. 샘플사진 몇 장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IFA2011을 통해 NX100 후속모델인 미러리스 카메라 NX200을 공식 발표했습니다. IFA2011이 개막하기 전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프레스 컨퍼런스를 통해 처음 공개된 NX200은 기존에 비해 더 컴팩트해지고 더 가벼워졌으며 메탈릭한 디자인이 느낌이 물씬 풍겨나는 모습으로 탈 바꿈 했습니다.


NX200
20.3 메가픽셀 APS-C CMOS 센서와 ISO 100-12800, 7연사, 1080P 30p Full HD 영상 촬영, 3인치 VGA AMOLED 터치 디스플레이(해상도 640X480), 터치기반 스마트 패널 UI, 스마트 필터, 매직 프레임, 3D Photo/3D Panorama, i-Funtion 2.0 등을 기본 스펙으로 하고 있습니다.


일단 디자인에 대한 개인적인 평은 상당히 심플해졌습니다. 기존 디자인을 닮은 듯 전혀 다른 느낌의 NX200은 블랙색상에 심플하면서도 단단한 느낌이 제공합니다. 또한, 블랙색상과 심플한 구성의 특성상 약간 고급스런 미러리스 카메라라는 느낌이 듭니다.


후면 다이얼 버튼을 통한 편리한 조작은 물론 터치 기반의 UI를 통해 두가지 조작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어 직관적인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또한, 아이펑션(i-Funtion)까지 더해져 사용 편의성은 한층 높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3
인치 터치 디스플레이의 경우 AMOLED를 채용했지만 펜타일 방식으로 최신 스마트폰에 채용되는 슈퍼 아몰레드 플러스가 아닌 점은 조금 아쉽습니다. 아무래도 색감이나 밝기 등이 더 민감한 분야인데 말이죠. 이외에도 소니에서 이번에 공개한 NEX 시리즈나 A시리즈와 같이 틸트 방식의 LCD를 채용하지 않고 고정형으로 한 것도 조금 아쉬움이 있습니다


가장 궁금해할 AF의 경우는 그 정확도나 속도 등에 있어 여전히 아쉬운 부분들이 눈에 보입니다. 물론 아직 정식모델이 아닌 점을 감안해야 하지만 이전부터 꾸준하게 지적되어 왔던 AF 문제에 있어 속도나 정확도 면에 있어 조금 더 개선될 필요성이 있어 보입니다. 이전에도 가능하기는 했지만 동영상의 경우 재생 중 자동 초점이 가능하지만 그 속도가 쾌적하다라는 느낌은 덜합니다.


다음사진은 NX200을 통해 촬영한 막샷입니다. P모드로 촬영한 사진으로 사이즈만 줄인 사진입니다. 아쉽게도 마땅히 찍을 것이 없어서 큰 도움이 되지 않을 듯 합니다. 그냥 참고만 해주세요. NX200으로 촬영한 동영상도 있는데 이 역시 한국에 돌아가서 올려야 할 듯 합니다.


이번에 소니에서 공개한 NEX-5N과 경쟁을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단 NEX-5N과 비교하면 스펙상 NX200이 조금 앞서는 느낌이 있기는 합니다. 언뜻 전해듣기로 가격대가 번들 렌즈킷으로 900달러 정도에 나올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확실한 것은 아니지만 만약 그럴 경우 스펙상 앞선다고 해도 판매량에 있어 어느 정도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소니 미러리스 카메라에 밀렸던 과거 NX시리즈가 과연 이번 NX200을 통해 만회할 수 있을지 조금 더 지켜봐야 할 듯 합니다


NX200
이외에도 실제 전시된 제품을 보지는 못했지만 플립-업 디스플레이를 담은 멀티뷰 카메라 MW800을 프레스 컨퍼런스를 통해 함께 소개했습니다. 아마 MW800은 이른바 셀카 종결자라고 불려도 될 듯 합니다. 이전 삼성은 PL 시리즈 등 일부 모델에 전면 LCD를 내장하여 셀카 등을 쉽게 촬영할 수 있도록 하는 제품을 출시한 바 있습니다. 당시 여성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기도 했는데요.


MW8003인치 WQVGA 플립-업 타입의 디스플레이를 담고 있어 어떤 상황에서도 원하는 피사체를 담아낼 수 있습니다. 16.1 메가픽셀 센서와 26-130mm, f.3.3-5.9 5배 광학 줌 렌즈를 담고 있으며 스마트 터치 3.0, FunnyFace 등의 소프트웨어를 제공합니다. 가격은 약 275달러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일단, 플립-업 방식과 3인치라는 큰 화면을 통해 촬영하는 편리성은 직접 사용해보지는 않았지만 상당히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만 배터리의 사용시간이 상대적으로 줄어들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듭니다

 


일단, IFA 개막전에 본 것이라 실제 개막을 한 이후 더 사용해 봐야 정확한 리뷰를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일단 이번에는 소개 정도로 마치고 실제 삼성 부스를 방문해서 다시 한번 만져본 후 다시 글을 작성하도록 하겠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삼성 NX100 그리고 iFn. 삼성이 내세우는 것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주 목요일 코엑스에서 삼성 NX100 발표회가 있었습니다.

이날 행사를 통해 접한 NX100에 대한 내용을 간략하게 정리해 보겠습니다.

 

저는 이미 NX10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블로그를 통해 삼성의 다양한 컴팩트 디카를 리뷰로 소개한 적이 있습니다. 삼성제품을 많이 다뤄봤기 때문에 삼성전자가 출시한 카메라를 통해 소비자에게 내세우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대략적으로나마 추측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NX100 발표회를 통해 이러한 추측이 확신으로 바뀌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의 편의성'

 

네 바로 이거입니다.

삼성이 카메라 시장에 진출했던 초기 출시한 카메라를 보면 후발업체로써 타 경쟁제품과 경쟁하기 위해 기본기를 충실 하려는 모습을 보여왔습니다. 국내외 좋은 평가를 받기 시작한 삼성카메라는 삼성만이 내세울 수 있는 무언가를 고심하기 시작했고 기본기 위에 삼성의 아이디어가 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아이디어는 단순히 최신, 최초 등의 신기술을 접목시킨 것이 아닌 사용자 중심의 카메라가 될 수 잇는 User 기반의 기능을 담아내기 시작했습니다. 대표적인 예로 카메라 설정이 어려운 초보자를 위해 촬영환경에 따라 카메라가 자동으로 인식, 설정하여 최적화된 결과값을 담아내 주는 Smart 모드 기능이나 전면 LCD를 내장하여 셀프촬영이 편리한 듀얼 디스플레이 카메라 등 사용자에게 편리한 측면을 제공하여 어떠한 상황에서도 만족할만한 결과값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했습니다.

 

잡설이 길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NX100도 마찬가지입니다.

NX100을 이야기하면서 iFn 기능을 뺄 수 없습니다. iFn NX100을 정의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KeyPoint라 할 수 있습니다.

 

기존에 ISO, WB, 셔터속도, 조리개 등을 설정하기 위해서는 LCD를 보고 버튼을 눌러가며 조작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iFn은 렌즈에 iFn 버튼을 내장하여 이 버튼과 포커스링을 통해 쉽고 빠르게 조작할 수 있습니다. iFn버튼을 누르면 ISO, WB, 셔터속도, 조리개 등 순차적으로 선택되며 포커스링을 통해 세부사항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뷰파인더를 통해 피사체의 대략적인 구도를 잡은 후 주변환경에 따라 설정값을 변경하기 위해 iFn 버튼을 누릅니다. 여러 번 눌러 변경하고자 하는 설정(여기서는 ISO)을 선택합니다. ISO를 선택한 다음 렌즈에 있는 포커스링을 조절하여 100, 200, 400... 등 원하는 값으로 변경할 수 있습니다.

 

또한 iFn이외에도 i-Scene, i-Setting 기능을 통해 조금 더 편리하게 사용자가 이용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NX100 출시와 함께 렌즈에 대해서도 참 궁금했는데 이날 NX100 발표를 하면서 렌즈라인업도 함께 공개했습니다. 우선 NX10을 출시하며 함께 내놓은 진리의 30mm18-55mm, 50-200mm 3종 이외 NX100과 함께 20mm F2.8, 20-50mm F3.5-5.6 2종을 함께 출시하며 2011 16mm F2.8, 60mm F2.8 Macro 렌즈, 18-200 총 5종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고 합니다. 더불어 NX100 이후 출시되는 모든 렌즈는 iFn기능을 내장한 모델로만 출시한다고 합니다. 추가적으로 가격도 타 경쟁제품과 비교 저렴하게 나올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더불어 NX10 때 출시한 18-55mm 50-200m는 차후 iFn 기능이 추가된 렌즈를 별도로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내용과 관련해서 궁금해 하는 분들이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그럼 NX10 iFn 렌즈를 이용할 수 있는가 하는 부분입니다. 결론만 이야기 하면 NX10을 통해서도 iFn 기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펌웨어를 통해 제공한다고 합니다. 다만 NX100 하드웨어적으로 모드 다이얼에 iFn 모드가 들어가지만 NX10은 없기 때문에 완벽한 지원은 어려울 듯 합니다. 하지만 실제 NX10을 통해 iFn 기능을 이용하는데는 큰 문제가 없도록 최대한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솔직히 iFn 기능은 꼭 없어도 되는 기능이기는 합니다. 이 기능 없이도 잘 찍어왔으니까 말이죠. 하지만 이 기능을 한번 써보게 되면 정말 편리하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사진을 잘찍기 위해서는 좋은 장비가 있어야 하고 세상을 보는 다른 눈이 있어야 하며, 빛과 구도 등 좋은 환경이 있어야 합니다. 이외에도 참 많은 변수가 항상 존재합니다.

 

여기에 삼성은 소비자가 편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쉽게 설정하고 쉽게 담아낼 수 있는 기능을 담아내고 있습니다. 모든 동일한 상황이라고 했을 때 조금 더 편리하게 촬영할 수 있다면 이 역시 사진, 영상의 질을 높일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라는 것이 바로 삼성이 내세우는 카메라의 방향이 아닐까 합니다.




  Comments,   1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