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터치위즈 (2)
갤럭시S3 터치위즈 UI 기존 갤럭시 시리즈와 어떤 차이가 있을까?

갤럭시S3 터치위즈 UI 기존 갤럭시 시리즈와 어떤 차이가 있을까?

이번에는 갤럭시S3 터치위즈 즉, 갤럭시S3 UI에 대해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UI에 대한 부분은 실제 사용하는데 있어 편의성을 크게 좌우하는 만큼 이번 갤럭시S3에서의 터치위즈는 어떤지 한번 간단하게나마 살펴볼까 합니다.

직접 만져본 갤럭시S3 장점, 단점 갤럭시S3 스펙에 대한 변명
갤럭시S3 사용 후기, 직접 만져본 갤럭시S3 디자인에 대한 변명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기반의 전용 인터페이스를 적용한 갤럭시S3

갤럭시S3에는 안드로이드 아이스크림 샌드위치가 담겨 있으며 더불어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기반의 전용 UI를 적용하고 있습니다. 아마 아래 사진의 갤럭시넥서스와 비교해보면 배경화면에 있어 기본 아이스크램 샌드위치 UI와 갤럭시S3의 UI의 차이를 느끼실 수 있을 듯 합니다.



하드웨어 버튼 VS 소프트웨어 버튼

잘 아시겠지만 갤럭시넥서스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에는 기본 하드웨어 버튼이 사라지고 화면 하단에 하드웨어 버튼을 대체하는 소프트웨어 버튼이 담겨 있습니다. 당연히 이것이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기본이라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갤럭시S3에는 사용성을 고려하여 기존 갤럭시S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하드웨어버튼을 채택하면서 기본적인 UI의 변화가 생겼습니다.

위치의 문제로 논란이 되고 있는 중앙의 하드웨어 버튼과 함께 좌우로 터치 기반의 메뉴, 돌아가기 버튼이 있습니다. 평소에는 이 터치 버튼이 잘 보이지 않지만 터치하면 LED 불빛이 켜집니다. 디자인적으로 상당히 괜찮습니다. 특히 은은한 불빛이 마블 화이트와 잘 어울립니다.



개인적으로는 이 하드웨어 버튼 채택 자체는 마음에 듭니다. 다만 화면도 4.8인치로 커진데다가 버튼 위치가 더 아래로 치우쳐 있어 기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와 달리 손의 이동 경로가 더 넓어졌습니다.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에 있는 기본 소프트웨어 버튼은 화면의 일부분을 차지한다는 단점은 있지만 화면 상에 버튼이 있어서 이동경로가 조금이나마 줄어든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약간의 호불호가 나눠지지 않을까 합니다.



갤럭시S3 인디케이터(상단바)

갤럭시S3의 상단바를 내리면 WiFi, GPS, 자동회전, 절전모드 등 다양한 설정을 간편하게 바꿀 수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보이는 WiFi, GPS, 소리, 자동회전, 절전모드 설정 아이콘 이외에도 좌측으로 이동하면 더 다양한 설정 아이콘을 볼 수 있습니다. 기존 모델의 경우 WiFi, GPS, 소리, 자동회전, 절전모드 정도의 아이콘만 있었기에 우측으로 더 많은 다른 아이콘이 있다는 것을 모를 수 있다라는 생각에서인지 삼성전자는 갤럭시S3 상태바를 내릴 경우 맨 우측에서 좌측으로 아이콘이 이동되는 애니메이션 효과를 넣었습니다. 이런 세세한 부분이 무척 마음에 듭니다.


참고로 위 캡쳐 화면과 같이 최초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를 채택한 갤럭시넥서스는 레퍼런스폰으로 상단바에서 할 수 있는 기능이 거의 없었습니다. 하지만 갤럭시S3는 기존 갤럭시S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상단에 설정 아이콘을 내장하여 빠르게 설정값을 변경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잠금화면과 정보티커

언팩 행사를 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갤럭시S3 잠금 화면은 기존 잠금 화면과는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잠금 해제 기능에 대해 특허 문제로 조금 논란이 되었던 것을 봤을 때 이번 변화된 잠금화면은 좋은 선택이 아니었을까 합니다.



일반적으로 우리가 봐왔던 잠금 해제 방식과 달리 터치를 하면 물소리와 함께 물결이 출렁이는 애니메이션 효과를 보여줍니다. 조약돌, 대리석 디자인과의 조화 때문이었을까요? 일단 감성적인 측면은 충분히 느낄 수 있습니다. 다만 시각, 직관적으로 잠금이 해제되는 모습을 볼 수는 없기에 이 역시 호불호가 나눠질 듯 합니다.



잠금 화면에 새롭게 담긴 기능도 있습니다. 바로 정보티커입니다. 설정에 있는 삼성 잠금화면 해제 설정을 통해 정보티커 기능을 ON으로 두면 잠금화면상에 뉴스와 주식 등의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처음에는 맨 아래에서 한 줄 정도로 보여주지만 위로 정보 티커 창을 올리면 더 많은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이외에는 기본 갤럭시넥서스에서 봤던 아이스크림 샌드위치(ICS)와 거의 유사합니다. 하단에 있는 버튼이 없어졌다는 것을 제외하고 말이죠. 기본적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로는 사용상 불편함이 있기에 갤럭시S3에는 기존 사용자들이 익숙해했던 기능을 적용했습니다. 더불어 몇몇 기능이 추가됐고 말이죠.

아이스크림 샌드위치의 불편함을 개선했다는 측면에서는 긍정적이지만 새로운 갤럭시S3의 성능 및 디자인의 변화된 모습과 달리 삼성만의 차별화된 모습이 UI에서는 많이 볼 수 없다는 점이 조금 아쉽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 초보
    갤3에 메뉴 버튼이 들어갔군요.
    구글이 그렇게 메뉴버튼을 없애려고 애썼는데 삼성이 찬물을 ...
  • 초보
    보통 다른 ICS 기반 폰은 하드웨어 버튼이더라도 뒤로, 홈, 멀티태스킹 버튼을 넣는데,
    삼성은 멀티태스킹버튼 대신 메뉴 버튼을 넣어서 그런 겁니다.
    메뉴 버튼을 빼는 것은 말씀하신대로 필수는 아닙니다만, 구글이 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댓글 쓰기
갤럭시탭 10.1 출시일, 가격, 스펙 공개! 안드로이드 태블릿의 희망이 될까?

갤럭시탭 10.1 출시일, 가격, 스펙 공개! 안드로이드 태블릿의 희망이 될까?

갤럭시탭 10.1에 대한 소식이 삼성전자 블로그(
http://samsungtomorrow.tistory.com/1183)를 통해 공개되었습니다. 갤럭시탭 10.1이 미국시장에 6 8일 그 첫 선을 보일 것이라고 합니다. 8일 미국 최대 전자제품 유통매장인 베스트바이 유니온스퀘어점(뉴욕)을 통해 출시되며 이후 17일부터 베스트바이를 포함 아마존닷컴 등 리테일 매장을 통해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제가 MWC2011에 참관해서 처음 그 모습을 보고 난 후 약 4개월이 지났네요. 그 사이 어떤 변화가 있었을지 무척 궁금해집니다.


갤럭시탭 10.1 스펙은?

새롭게 공개된 갤럭시탭 10.1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모델명

갤럭시탭 10.1

프로세서

엔비디아 테그라2 1GHz 듀얼코어

디스플레이

10.1인치 WXGA 해상도 1280x800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허니콤 3.1

카메라

300만 화소 후면카메라/200만 화소 전면카메라

배터리

7000mAh

크기

256.6x172.9x8.6mm

무게

565g(WIFI)/595g(3G)

기타

블루투스 2.1, WIFI a/b/g/n, 터치위즈 UX

듀얼 서라운드 스테레오 스피커, 플래시 10.2

 

처음 MWC2011에서 공개된 이후 아이패드2에 비해 경쟁력이 떨어진다고 판단, CTIA2011을 통해 새로운 갤럭시탭 10.1과 갤럭시탭 8.9를 공개했습니다. 당시 실기기가 아닌 목업을 공개해 '미리 질러놓고 수습하려는 전략이냐?'라는 의혹과 비판을 받아왔지만 이 발표가 있은 이후 얼마 되지 않아 새로운 갤럭시탭 10.1의 실제 모습이 공개되면서 이러한 논란을 일축시키기도 했습니다.


갤럭시탭 10.1 VS 아이패드2

갤럭시탭 10.1과 아이패드2의 차이를 간단히 비교하면 두께, 무게, 배터리 용량 등의 차이를 꼽을 수 있습니다
 

 

갤럭시탭 10.1

아이패드2

디스플레이

10.1인치 해상도 1280x800

9.7인치 해상도 1024x768

프로세서

엔비디아 테그라2 1GHz 듀얼코어

A5 1GHz 듀얼코어

RAM

1GB

512MB

스토리지

16/32GB

16/32GB/64GB

크기

256.6x172.9x8.6mm

241.2x185.7x8.8mm

무게

565g

607g

배터리

7000mAh

6930mAh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허니콤 3.1

iOS 4.3

가격(WIFI)

499(16GB)/599(32GB)

499(16GB)/599(32GB)/699(64GB)

 

먼저 갤럭시탭 10.1의 두께는 8.6mm로 아이패드2 8.8mm보다 약 0.2mm 얇아 현존 가장 얇은 태블릿이 되었습니다. 무게의 경우 WIFI 기준 아이패드2 보다 42g 가벼워졌습니다. 배터리 역시 아이패드2 6930mAh보다 약간 더 높은 7000mAh 용량을 담았습니다.


갤럭시탭 10.1 아쉬운 점은 무엇?

MicroSD
슬롯
현재 갤럭시탭 10.1 WIFI 버전의 경우 외장메모리 슬롯이 제외되었습니다. 3G 버전의 경우 SIM슬롯과 MicroSD 슬롯이 함께 달려나올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기본으로 내장되어도 될 MicroSD 슬롯이 제외됐다라는 점 그리고 굳이 3G WIFI 구분을 두었다는 점은 아쉽게 느껴집니다. 애플 아이패드도 WIFI 모델에 GPS 기능을 제외한 것처럼 쓸데없는 것만 애플과 닮아간다라는 느낌입니다.

테그라2
현재 테그라2 기반의 제품이 참 많이 출시되었습니다. , 그만큼 테그라2에 대한 단점 역시 많이 알려진 상황입니다. 그래픽 측면이나 웹서핑 부분에서는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지만 동영상 재생에 있어 꾸준하게 문제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더욱이 갤럭시S2에 엑시노스 1.2GHz 듀얼코어를 담고 나와 호평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갤럭시탭 10.1에도 엑시노스를 채용하여 타 경쟁업체의 태블릿과 차별화를 뒀으면 더욱 좋지 않았을까 합니다. 물론 이러한 결정이 구글과 삼성이 함께 내려야 할 결정이라고 보여지기는 합니다.

허니콤 3.1
사실 모토로라 줌(XOOM)을 만져본 결과 허니콤 자체의 구성은 개인적으로 만족했습니다. 아이패드나 아이폰에서 느끼지 못했던 새로움이 있었다고 해야 할까요? 하지만 애플리케이션만은 좋게 봐줄 수가 없습니다. 여전히 열악하다라는 표현이 부족할 정도로 궁핍한 애플리케이션은 태블릿을 단순히 인터넷 및 동영상 머신(그나마 테그라2로 인한 제한) 정도로 전략시킵니다.

시간이 해결해 줄수 있는 문제일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겠지만 삼성Apps등을 통해 삼성이 꾸준하게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해주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이것만으로도 부족할 테지만 말이죠.


갤럭시탭
10.1 언박싱 영상이 공개되다

폰아레나(PhoneArena)를 통해 갤럭시탭 10.1 언박싱 영상이 공개되었습니다. 특이한 건 이 제품에는 삼성의 터치위즈 UX가 제외되었습니다. 터치위즈가 적용된 영상도 따로 공개되었네요. 두 제품을 한번 비교해보셨으면 합니다.

터치위즈가 적용된 갤럭시탭 10.1과 순정 허니컴이 적용된 갤럭시탭 10.1을 보면 부드러운 실행속도 측면에서는 순정 허니콤 제품이 조금 더 나은 모습을 보입니다. 하지만 그 외 좌측 하단에 카메라 아이콘이 위치했다는 점 등 사용의 편리성은 터치위즈가 조금 더 앞선 느낌입니다.

정확하게 사용해보지 않는 이상 확실하게 언급하기는 힘들 듯 합니다. 참고하세요 





갤럭시탭 10.1에게 필요한 것은?

분명 MWC2011에서 봤을 때와 하드웨어적으로 분명한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당시 직접 만져봤을 때 아직 최적화되지 못하고 개발중인 버전으로 버벅이며 힘겨워하던 모습과 갑자기 종료되며 버그를 보이던 것과 달리 한층 나아졌으리라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미 갤럭시S와 갤럭시S2 등으로 하드웨어적인 완성도는 입증된 만큼 그리고 아이패드2를 넘어서겠다고 공언하며 출시일정까지 늦춰진 만큼 조금 더 나은 제품을 기대했는데 지금 공개된 내용만 봐서는 두께, 무게 등 하드웨어적인 부분에서만 아이패드2를 앞서는 듯 합니다. 짧은 시간에 이 정도의 하드웨어적 변화를 가져왔다는 점에서 칭찬할 만합니다. 하지만 결국 이미 공개된 안드로이드 태블릿과 거기서 거기인 제품으로 그저 삼성이 만들었다는 차이만 느껴질 뿐입니다

KT
테크의 테이트2와 같이 화면 분활 기능 등 갤럭시탭 10.1만의 차별화된 무언가가 필요한 시점이었는데 조금 더 기다려야 하는 것은 아닌지 조금 아쉽습니다. 일단 섣부른 판단일 수 있으니 정식 출시될 때까지 기다려봐야겠습니다. 그리고 이 녀석 역시 직접 구입을 하든 체험 제품을 구하는 해서 꼭 리뷰를 작성해보겠습니다. 객관적으로 말이죠.

추가> 엔가젯을 통해 6월 정식 출시 버전 리뷰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따로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단, 확인해 보세요.

 


  Comments,   0  Trackbacks
  • 요 녀석도 꼭 갖고 싶네요 ^^ 총알은 없고 욕심은 자꾸 나고 ㅠㅠ
  • Jeki
    허니콤 앱 50개는 됩니까???
  • 잼있게 봤습니다.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 와우
    와우! 말도많고 탈도많은 홍두께같은것이 드뎌 나왔군요.

    타블릿은 타블릿인데 당췌 쓰임새가 애메한...웹서핑& 영화감상전용 ..그냥 멀티미디어기기라 호칭해야하

    나 ^^;; 참 거시기합니다.갤럭시플레이어10.1 요이름도 겐찮네요 ㅋㅋ

    암튼 그짧은 시간에 비슷하게 따라만드는 삼성의 기술력에 놀랍구요.

    출시하자마자 연일 쏟아지는 언플은 삼성의 기술발전과 더불어 하루하루 발전해가네요.

    스펙만 잘 따라만들지말고 속 알맹이좀 비슷하게나마 따라만들어주면 정말 상성 킹왕짱인데...

    iso가 그렇듯이 안드로이드도 조만간 한계가 보일것같은데...

    걍 몇년 꼬라박는단 맘으로 제대로된 삼성자체OS 만들면 정말 최고일꼰데...

    암튼 삼성전자제품 참 좋아는 하는데..객관적으로 솔직히 저거 제값주고사면 "그대는 바보"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