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삼성스마트폰 (2)
삼성에서도 10만원대 폰이? 갤럭시온7 vs 홍미3 어떤 걸 구입해야 할까?

삼성에서도 10만원대 폰이? 갤럭시온7 vs 홍미3 어떤 걸 구입해야 할까?

얼마전까지만 해도 국내 중저가형 스마트폰 시장은 말이 중저가지 만만치 않은 가격대로 형성되어 있었습니다. 하지만 샤오미를 시작으로 다양한 중국업체에서 가성비가 뛰어난 제품을 출시하면서 중국 내 시장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많은 반향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에 영향을 받은걸까요? 삼성에서도 10만원대 스마트폰이 국내 출시된다고 합니다.

갤럭시온7(Galaxy On7)?

갤럭시온7은 갤럭시온5와 함께 중국과 인도 등 몇몇 국가를 대상으로 출시된 중저가 제품입니다. (출시는 작년에 한 제품입니다.) 이 제품이 출시됐을 당시 경쟁제품이 샤오미 홍미노트, 레노버 A7000, Honor 4X 등을 꼽을 수 있습니다.

갤럭시온7은 인도에서 1만190루피, 한화로 환산시 약 18만원에 판매되는 제품입니다. 현재 국내 출시된 삼성 제품 중 갤럭시J3 출고가 23만 1000원으로 가장 저렴한 상황인데요. 이 보다 더 저렴한 삼성 스마트폰을 만날 수 있게 됐습니다.

갤럭시온7(Galaxy On7) 스펙

디스플레이 : 5.5" HD TFT LCD
프로세서 : 엑시노스3457 쿼드코어 1.2GHz
메모리 : 1.5GB RAM
스토리지 : 8GB
후면 카메라 : 13MP(f/2.1)
전면 카메라 : 5MP(f/2.2)
배터리 : 3,000mAh(탈착방식)
크기 : 151.8x77.5x8.2mm
기타 : 마이크로SD 슬롯(up to 128GB), 블루투스4.0

보시다시피 갤럭시온7 스펙은 최근 출시되는 플래그쉽 또는 중급 라인업 제품들과 비교해서 많은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일부 스펙의 경우 2, 3년전 제품들과 비교해도 될 정도의 스펙입니다. 하지만 고사양 3D 게임이나 하드웨어 스펙을 요구하는 앱을 사용하지 않는 이상 웹서핑, 영화/음악 감상, 심플한 게임, SNS 등으로 활용하기에는 전혀 부족함이 없습니다. 카메라 성능 역시 조금 더 지켜봐야겠지만 가볍게 촬영하기 괜찮은 수준의 스펙입니다.

특히 5.5" 사이즈의 큰 디스플레이를 탑재해서 효도폰이나 자주 폰을 고장내고 분실하는 어린 학생들에게 적합할 듯 합니다. 아무래도 A/S 측면을 고려하면 조금 더 삼성 갤럭시온7이 더 메리트가 있기는 합니다. 다만, 비슷한 가격대의 중국 경쟁제품들과 스펙을 비교하면 아무래도 부족하게 느껴질 수 밖에 없습니다.

갤럭시온7과 홍미3 비교

특허 문제로 글로벌 시장에 출시를 못하는 샤오미와 비교하는 것 자체가 삼성 입장에서는 억울할 수 있겠지만 이를 구입하고 사용할 수 있는 소비자입장에서는 비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홍미3는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디스플레이 : 5" IPS 디스플레이
프로세서 : 스냅드래곤 430
메모리 : 2GB 램
스토리지 : 16GB
후면 카메라 : 13MP(f2.0) 위상검출 자동초점 지원
전면 카메라 : 5MP
배터리 : 4,100mAh(고속충전)
기타 : 마이크로SD 슬롯, IR탑재, 블루투스, 듀얼심-듀얼스탠바이, 후면 지문인식 센서

참고로 이 제품의 가격은 2GB RAM + 16GB 버전은 699위안, 약 12만5천원이며 3GB RAM + 32GB는 899위안, 약 16만원입니다.

기본적인 하드웨어 스펙 뿐만 아니라 지문인식에 고속충전 그리고 4,100mAh 대용량 배터리까지 단순 비교로 봐도 샤오미 홍미3가 가격은 더 저렴하고 스펙 역시 더 좋습니다. (물론 가격의 경우 샤오미 홍미3는 제품 출고가 그대로 구입해야하는 반면 삼성은 국내 통신사 약정 할인 등을 받아 출고가보다 저렴하게 판매되어 직접적인 비교는 불가합니다.)

어떤 걸 선택할까?

삼성이라는 이름이 주는 신뢰성 그리고 통신사와의 제휴를 통해 약정할인을 받아 아마도 제품을 구입하는 비용이 초기에 거의 들지 않을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삼성 갤럭시온7.

반대로 약정없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고 저렴한 가격에 괜찮은 성능의 제품을 사용할 수 있다라는 장점을 가진 샤오미 홍미3.

두 제품의 장점은 명확합니다. 어느쪽이 더 중요하냐에 따라 적절히 선택해서 구입하면 됩니다. 물론 또 다른 방법도 있습니다. 굳이 최신 제품이 필요없다라면(하긴 갤럭시온7은 작년 제품이네요.) 작년에 삼성, LG에서 출시한 중고가폰 또는 루나와 같이 통신사에서 출시한 중저가 제품이 시간이 흘러 더 저렴하게 판매되고 있는 만큼 이런 제품들로 찾아보면 될 듯 합니다.

가만 생각해보면 작년에 산 스마트폰도 전혀 문제 없이 빵빵~ 돌아가는 성능의 제품이었으니까요. 꼭 신제품을 찾을 필요는 없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휴대PC] 삼성의 진동 터치폰 SPH-M4650출시 하지만 버그가 바글바글?

 


삼성전자에서 LGT용 2G 스마트폰인 진동 터치폰 (SPH-M4650)을 출시했습니다.


위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바 타입에 진동 터치기능이 장착하여 두께는 작아지고 화면은

커지면서 기존 스마트폰과는 조금 다른 디자인의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간단 스펙은

CPU : PXA300 (624MHz)

OS : 윈도우 모바일 6.0 프로페셔널

LCD : 2.8인치 240 X 320 (6.5만 컬러)

카메라 : 후면 200만 화소

기타 : 블루투스 2.0, 지상파 DMB

무게 : 119g

크기 : 108,8 X 58 X 14mm
 

가격 : 50만원대


간단히 제품에 대해 소개해 봤는데 처음부터 좀 쓴소리를 해야 할듯 합니다.


우선 무선랜이 내장되지 않았다는 점과 또한 출시하자마자 버그로 인해 출시 중단의 소문

까지 흘러나오는 점에 대해 과연 삼성의 스마트폰기술은 부족? 이란 의문을 가지게 됩니다.


무선랜이야 성능에서 처음부터 빠졌던 거니 그러려니 넘어갈수 있지만 상당한 버그로 인해

유저들의 불만이 이만저만이 아닌것으로 보입니다. 사용중 자주 다운이 되고, 매일 아침

리셋을 해야하고, 엑티브 싱크시 과부화에 걸리는등
심각한 버그로 인해 사용상의 불편

이 많다고 합니다. 또한 고객센터는 기기불량에 대한 교품을 해주지 않아 더욱 불만이 커지고

있는듯 합니다.


스마트폰을 계속 출시하고 있는 삼성으로써는 많은 상품을 내놓기 보다는 오랫동안 사랑

받는 기기를 만들어 내는게 우선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해외에만 힘쓰지 말고 더 까다로운 국내 유저부터 만족시키라고 그러면 해외 유저는 당연히
 
놀라며 따라올테니깐...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