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그놈 (2)
UMPC 시장의 판도에 거센 돌풍이 불어온다.
현재 시장의 UMPC의 대표적인 4강 업체는 삼성전자의 'Q1U'
해외 판매 수출을 주력으로 하고 있으며, 약 15만대 판매를 예상한다.
다음은 라온디지털의 'Everun'을 슈퍼 PDA라고 언급을 하며, 장시간의
사용시간을 강조하여 해외시장 및 국내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으며,
이 제품도 해외 판매 시장을 염두고 두고 있으며, 약 10~15만대 이상의
판매를 예상한다고 밝혔다. 최근 U1010이라는 제품을 출시를 하며,
국내시장에 뛰어든 후지쯔를 들수 있고, 마지막으로 조금씩 국내시장에
점유율을 높여가고 있는 고진샤가 있다. 현재의 4강구도에서 몇몇 업체들이
UMPC및 유사 UMPC를 출시를 하려고 준비를 하고 있다. 현재 네이버
커뮤니티에서 솔피라는 이름으로 UMPC를 9월쯤 출시를 하려고 준비하고 있고,
최근에 디지털큐브에서 독립업체를 설립한 와이브레인라는 업체도 UMPC
출시를 선언하였다. 올 10월에 출시 준비중이고, 현재 O대기업에서도 UMPC
출시 준비를 내부적으로 하고 있다고 정보를 입수했다. PMP 업계에서도 유사
UMPC의 출시를 준비하고 있으며, 신규 제조업체들도 UMPC 시장의 규모를
가늠해보고 출시 준비를 하는 몇몇 업체들도 있다. 현재의 4강 구도에서
앞으로 뛰어들 UMPC 업체들간의 경쟁이 치열해 질것으로 보여진다.
저가형으로 사용자층을 확보를 할것이냐, 고급형으로 성능에 초점을 맞출 것인가?
국내시장의 까다로운 사용자의 요구를 맞추기 위해서는 UMPC 제조사는 이러한
딜레마를 고심해야 할 것이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후지쯔의 서비스 정책 도마위에 올라..."

최근 후지쯔의 발언으로 많은 네티즌에게 좋지 않은 이미지를 심어준 사건으로
인터넷의 핫이슈로 떠올랐지만 최근에는 U1010의 제품 대응으로 인해서 구입을 한
소비자들에게서 불만의 대한 원성이 쏟아져 나옴으로써,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한 소비자는 구입을 했지만 제품 조립 불량으로 A/S센터에 방문을 하였지만,
U1010의 조립상태가 불량이고 열고 닫을 때, 마찰이 되어서 부품이 마모가 된다라고
엔지니어에게 이야기를 했지만 본사에서 지침이 내려온게 없다. 라고 답변만 하고,
제품을 구입한지 얼마 안되어서 교품을 받으려고 방문을 했던 소비자는 헛걸음을
하게 되었어서 구입처에 환불조치를 신청을 하였다. 최근에 이런 글들이 커뮤니티에서
많이 올라오게 되어서 다시금 주목을 받게 되었는데.... 후지쯔의 서비스 정책에
많은 소비자들이 소비자에게 불리한 부분이 네티즌들의 도마 위에 올라왔는데,
어떻게 해결을 할지 후지쯔의 귀추가 주목이 된다.
  Comments,   0  Trackbacks
  • 후지쯔... 노트북 A/S 받을려고 하면 가장 많이 듣는 소리가 '본사에 지침이 없다', '관련 부품이 품절이다'죠... 그러다 환불 해 달라고 하면 없는 부품이 마구 생겨나기도 한다는... -_-
  • Roven
    흐음...u1010좋아보였는데 아쉬운기사군요..
    후지쯔 정신차리기를..
  • 樂성바이러스
    정말 외산업체의 a/s 정신좀 차려야 할듯 합니다.
  • 후지쯔
    a/s 개판이구나.. 쯧쯧.. 근데, 놋북 컨셉은 좋단 말이쥐.. 에휴...ㅜㅜ
댓글 쓰기